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장편소설] 비상도 1-31

 

 

합천 가야산을 향해 일찌감치 차를 몰았다.
“스승님 오시면 사람이 찾아 왔더라고 좀 전해줘.”

 

 

장편소설「비상도」줄거리

 

 <비상도>는 역사ㆍ영웅 장편소설로 권선징악을 주제로 하고 있다.

 

 집안 사정으로 인해 뿔뿔이 흩어져 살아야 했던 백남재와 하루아침에 고아가 된 동해는 산으로 들어가 스님(김대한)의 훈육을 받으며 성장한다.
 스님은 상해임시정부 요원이면서 독립투사였던 아버지 덕분에 중국 왕가에서만 전해 내려오던 비상권법을 전수받은 고수다.
 두 아이는 비상권법이 고려 왕실에서 비밀리에 전해 내려오던 고려국의 무예라는 새로운 사실을 알게 되지만….

 


 아침부터 경찰서에 비상이 걸렸다. 비상도를 잡는다고 온통 난리였다. 하지만 아랫사람들은 솔직히 그가 어떤 사람인지에 대해 더 궁금해 하는 눈치였다.

 

 

 천 경장은 지난번에 그가 일러주었던 합천 가야산을 향해 일찌감치 차를 몰았다. 형사 몇 사람을 데려갈까도 생각했지만 어차피 그가 순순히 따라오지 않으면 열 사람이 간들 소용이 없기는 마찬가지였다.

 

 

 그가 가야산 아래 차를 세우고 동네사람들에게 수소문해 본 결과 그는 어린 제자 한 명과 가야산 중턱에서 살고 있다는 말을 들을 수 있었다. 그는 마음이 급했다. 무슨 일이 벌어질지는 알 수 없었지만 일단 부딪혀보는 수밖에 달리 방법이 없었다.

 

 반시간 가까이 걸어 올라간 끝에 절간 모양을 한 집 한 채가 모습을 드러냈다.

 

 

  “계십니까?”

 

 

 몇 차례 불렀으나 대답이 없었다. 그때 산 위에서 어린 학생으로 보이는 아이가 낯선 사람을 발견하고 되물었다.

 

 

  “누구십니까?”

 

 

 비상도의 제자가 분명해 보였다.

 

 

  “응, 혹시 스승님 계시니?”
  “며칠 전에 서울에 가셨습니다. 그런데 무슨 일이십니까?”


  “그냥 지나던 길인데…, 스승님과는 잘 아는 사이야.”
  “그렇다면 들어오시죠.”


  “아니 괜찮아, 혹시 스승님께서 휴대폰 갖고 계시니?”
  “아뇨.”


  “그럼 스승님 오시면 이 사람이 찾아 왔더라고 좀 전해줘.”

 

 

 그는 아이에게 명함 하나를 건네주고 산을 내려갔다. 마을로 내려온 천 경장은 그와 절친한 서울의 정 기자에게 전화를 걸었다.

 

 

  “정 기자 ,나야.”
  “그렇지 않아도 자네에게 연락을 한번 하려던 참인데, 지금 어딘가?”


  “왜 무슨 일이 있어?”
  “그 있잖아, 비상도라는… 그 사람 때문에 지금 신문사에서도 난리야. 전화 때문에 일을 할 수가 있어야지.”


  “그건 무슨 말이야?”
  “그 사람 완전 영웅 됐어. 잡으면 안 된다는 사람부터 무술을 배우고 싶다는 사람까지…. 글쎄 어떤 사람은 그를 돕고 싶다며 어디에 사는지 물어보기까지 하는데…. 아무튼 미칠 지경이야.”


  “정 기자, 지금부터 내가 하는 말 잘 들어. 아무에게도 알리지 말고 빨리 이곳으로 와. 내  가 특종 하나 주지.”
  “비상도에 관한 일이야?”


  “아무튼.”
  “그래 알았어. 그곳이 어디라고?”

 

 

 정 기자가 천 경장 앞에 나타난 것은 오후 여섯시쯤이었다. 그는 흥분을 감추지 못하고 비상도의 집으로 곧장 올라가 연신 카메라 셔터를 눌렀고 마을 사람들이 전하는 그에 관한 이야기라면 하나도 놓치지 않았다. 물론 그의 스승에 관한 일이었지만 황소사건도 그중의 하나였다.  (계속…)

 

 

 

 

 

 다음은 올 1월 갑작스레 고인이 되신 고 변재환 씨의 미발표 유고작품을 그의 가족에게 지적재산권을 위임받아 연재하는 것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BLOG main image
임현철의 알콩달콩 섬 이야기
각자의 인생사가 다 '섬'의 삶일 것입니다. 우리들의 이야기를 알콩달콩 풀어 이야기하고 싶습니다. 때론 진짜 섬 사람들의 이야기도 함께요.
by 임현철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588)
알콩달콩 섬 이야기 (141)
아름다운 여수 즐기기 (112)
알콩달콩 세상 이야기 (423)
알콩달콩 여행 이야기 (162)
알콩달콩 가족 이야기 (476)
알콩달콩 문화 이야기 (205)
장편소설 연재 (68)

달력

«   2018/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 859,655
  • 43 46

임현철의 알콩달콩 섬 이야기

임현철 's Blog is powered by Tattertools / Supported by TNM Media
Copyright by 임현철. All rights reserved.

Textcube TNM Media
임현철'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