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작업 방해하는 전화와 초인종 소리에 ‘확 깨’
신문 구독과 교회 선교 등도 타인 배려해야

사용자 삽입 이미지

프리랜서다 보니 집에서 작업하는 시간이 많습니다. 그런데 작업 집중을 방해하는 소리가 꽤 있더군요. 초인종과 전화벨 소리 등입니다.

낮에 집으로 걸려오는 전화는 거의 허당입니다. 요즘 선거철이라 선거 관련 전화와 카드 회사 등의 홍보 전화가 대부분입니다. 하여, 작업 중 전화는 받지 않습니다. 용무 있는 전화는 핸드폰으로 오기 때문입니다.

문제는 초인종입니다. ‘딩동~ 딩동~’ 초인종이 울리면 인터폰으로 누구인지 묻습니다. 얼굴도 잘 보이지 않을뿐더러 이에 대한 답은 “신문 구독하세요.”, “교회 믿으세요.”, “상품 광고”입니다.

대개 “됐습니다!”하고 맙니다. 이 때 밀려드는 허탈감과 짜증은 어떻게 할 수가 없습니다. 작업 리듬이 확 깨지지요. 저만 그럴까 싶어 지인 부부에게 물었습니다.

“간혹 초인종과 전화벨 때문에 잠을 깨곤 한다!”

“회사 사택에 살 때는 야간 근무 날은 아파트 전체가 쥐 죽은 듯 조용해요. 아이들까지 알아서 조용하죠. 그런데 일반 아파트로 이사한 후 야간 근무 날은 정말 짜증나요. 시도 때도 없이 울리는 전화와 초인종 소리 등 때문에 남편이 깰까 안절부절 해요.”

교대 근무로 낮잠을 자야하는 사람의 애로사항에 대해 물었습니다. 그랬더니 하소연을 하더군요.

“간혹 초인종과 전화벨 때문에 잠을 깨곤 한다. 잠을 푹 자도 야간 일이 힘든데 이렇게 선잠을 잘 때는 야간근무가 무척 힘들다. 그 집 상황이 어떤 줄도 모르면서 무조건 꼭 초인종을 눌러야 하는지 알 수가 없다.”

이렇듯 초인종 등에 대한 피해(?)도 있었습니다. 신문 구독자 확보와 교회 선교, 우유 홍보 등을 위해 초인종 누르는 것 좋습니다. 그렇지만 홍보를 위해 반감을 일으키는 초인종을 꼭 눌러야 할까?

다른 방법도 있을 겁니다. 가령 초인종 대신, 문을 두드린다던지 하는 방법 말입니다. 목적 활동도 다른 사람을 배려하면서 이뤄지면 더 좋지 않을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가끔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 불편하시겠네요..초인종 위에 종이로 덮어 붙인후 '아기가 있어요.. 살짝 두드려 주세요.. 초인종 누르지 마세요..'등등 붙이시거나.. 딱 까놓고 작업중이니 벨누르지 마세요..방해하지 마세요', '야간 작업후 취침중입니다'등등...조금 수고하시면 조금은 편해질듯하네요..그래도 관심없는 용무로 누르는 분은...대책이 없네요..ㅠㅠ

    2010.04.25 22:47 신고

BLOG main image
임현철의 알콩달콩 섬 이야기
각자의 인생사가 다 '섬'의 삶일 것입니다. 우리들의 이야기를 알콩달콩 풀어 이야기하고 싶습니다. 때론 진짜 섬 사람들의 이야기도 함께요.
by 임현철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588)
알콩달콩 섬 이야기 (141)
아름다운 여수 즐기기 (112)
알콩달콩 세상 이야기 (423)
알콩달콩 여행 이야기 (162)
알콩달콩 가족 이야기 (476)
알콩달콩 문화 이야기 (205)
장편소설 연재 (68)

달력

«   2018/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 889,498
  • 38 29

임현철의 알콩달콩 섬 이야기

임현철 's Blog is powered by Tattertools / Supported by TNM Media
Copyright by 임현철. All rights reserved.

Textcube TNM Media
임현철'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