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개조개 회'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03.09 조개 맛의 종결자, ‘개조개 회’와 ‘개조개 맑은 국’

‘어~ 시원하다’ 포만감 선물한 ‘개조개’ 요리
[맛집] 개조개 전문점 - ‘바다마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조개 맛의 종결자, 개조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수족관의 개조개.


개복숭아, 개살구, 개쑥갓, 개나리 등 ‘개’자로 시작하는 식물들이 많습니다. 보통 이름 앞에 ‘개’자(字)가 붙으면 본류에서 벗어난 아류로 인식됩니다.

이로 인해 보통 ‘개’자로 시작되는 식물은 꽃이나 열매가 덜 아름답고 맛도 떨어져 본래의 것보다 못하다는 뜻이 담겨 있습니다. 

앞에 ‘개’자가 붙는 이름은 육지 뿐 아니라 바다 생물에서도 나타납니다. 특이한 것은‘개’자가 붙는 바다 생물은 육지 생물과 달리 맛이 아주 좋습니다. 그 대표적인 경우가 ‘개조개’지요.

마침, 지인과 부부 동반으로 조계산 등산을 다녀온 터라 조개가 당기더군요. 이번에는 개조개 맛을 볼까요? 여수시 학동의 개조개 전문점 <바다마을>입니다.


개조개 회.

 소라.

 멍게.


무얼 먹을까? ‘개조개 맑은 국’과 ‘개조개 회’


개조개는 백합과 중 하나로 껍데기는 타원형으로 두껍고 무거우며, 표면은 잿빛을 띤 흰색, 내면은 흰색이나 성장함에 따라 자주색을 띱니다.

 

또한 쫄깃하고 부드러울 뿐 아니라 바다 냄새까지 가득 품고 있어 식도락가들에게 사랑 받는 식품 중 하나입니다.


개조개는 여수시 남면 일대 천혜의 바다에서 많이 잡히는데 자연산이라 고가에 거래되고 있습니다.

최근에는 수요가 늘어 다양한 조리방법이 연구되고 있습니다. 조리 방법은 된장찌개, 해물탕, 구이, 무침 등 많습니다.


앉아 메뉴를 살폈더니 개조개찜, 개조개 버섯전골, 개조개 호박 무침, 개조개 회, 개조개 맑은 국 등이 있더군요. 개조개 전문점답더군요.

무얼 먹을까? 고민 끝에 ‘개조개 맑은 국’과 ‘개조개 회’를 시켰습니다.


먼저 개조개 회와 멍게, 소라가 나오더군요. 개조개 회는 아무데서나 쉽게 맛볼 수 있는 게 아니지요.


그리고 곧바로 개조개 맑은 국이 따라 나왔습니다. 워매~, 이걸 보니 소주 생각이 간절하더군요. 


 매콤 새콤 개조개 회.

개조개 밥상.

개조개 회.

개조개 맑은 국.


‘어~ 시원하다’ 포만감을 선물한 ‘개조개’ 요리


개조개 회를 보니 오이, 당근, 양파 등의 야채와 푸짐한 개조개가 어울려 놀고 있더군요.

역시 맛깔스럽더군요. 입에 착착 달라붙는 게 아무데서나 쉽게 맛볼 수 있는 맛은 아니었습니다.


이런 맛에 이색 맛집을 찾아다니지요. 밥을 달라고 했더니 배추김치, 미역무침, 콩나물, 깻잎 등이 밑반찬으로 함께 나오더군요.

 

개조개 밑반찬입니다.

"어 시원타~ " 세상에 믿을 사람 아무도 없다니깐.


개조개 맑은 국은 야채와 개조개만을 넣고 끓였더군요. 숟가락으로 한 술 떠서 맛을 보니 “아어~ 시원하다.”란 말이 절로 나오더군요. 여기에 한담이 빠질 수 없지요.


“우리나라 사람들은 이 뜨거운 걸 먹으면서 왜 시원하다고 하지? 부자지간에 앉아 뜨거운 국물을 먹다가 아버지의 ‘너무 시원하다’는 말에 아들이 국물을 마시다가 입을 데일 뻔 했다는….”


뻔히 아는 이야기인데도 빙긋 웃게 하는 효과가 있습니다.

이렇게 개조개는 우리 일행에게 포만감을 선물했습니다.


쫄깃하고 부드러운 개조개.

포만감을 준 개조개.

댓글을 달아 주세요

BLOG main image
임현철의 알콩달콩 섬 이야기
각자의 인생사가 다 '섬'의 삶일 것입니다. 우리들의 이야기를 알콩달콩 풀어 이야기하고 싶습니다. 때론 진짜 섬 사람들의 이야기도 함께요.
by 임현철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588)
알콩달콩 섬 이야기 (141)
아름다운 여수 즐기기 (112)
알콩달콩 세상 이야기 (423)
알콩달콩 여행 이야기 (162)
알콩달콩 가족 이야기 (476)
알콩달콩 문화 이야기 (205)
장편소설 연재 (68)

달력

«   2018/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 873,084
  • 24 45

임현철의 알콩달콩 섬 이야기

임현철 's Blog is powered by Tattertools / Supported by TNM Media
Copyright by 임현철. All rights reserved.

Textcube TNM Media
임현철'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