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남자들은 본래 그렇게 철이 없어요?”

 

‘결혼은 축복이다.’

남자와 여자가 만나 사랑해 한 결혼.
이 축복을 제대로 누리기까지 많은 고비들이 있는 것 같다.

이 고비를 슬기롭게 이겨야 천생연분이 되는 것.

“남자들은 본래 그렇게 철이 없어요?”
“그리 생각하면 마음 편해. 결혼생활은 남자들 철들게 하는 과정이야.”

아내에게 걸려온 전화. 뜬금없는 대화가 오간다.
아내 입에서 이런 소리가 나올 줄 몰랐다.
철 없는 남편이랑 살다 보니 도인이 된 거였다.

그렇다면 나는 아내에게 어느 정도 철이 없었던 걸까?

“대체 이런 남자와 살아야 돼요. 말아야 해요?”
“앞으로도 그런 과정과 고비가 더 쌓여야 비로써 부부가 되는 거야.”

뜨끔했다. 맞는 소리라 슬쩍 웃음이 흘렀다.
오랫동안 통화를 끝낸 아내가 전한 자초지종은 이랬다.

 

“운전하다 처음으로 접촉사고가 생겨 신랑에게 도움을 청했다.
신랑은 나 몰라라. 친구 댕기풀이 중이라 갈 수가 없다.”


보험회사 불러 알아서 해결하라는 거다.
그래서 무척 열 받아 씩씩대고 아내에게 전화 하소연을 했다는 거였다.
특히 아내의 도움 요청을 거부하는 남편의 배려 부족에 기가 차다는 것.

이유는 자기 일만 중요하다는 거다.
게다가 남편에게 잔소리 좀 하면 듣기 싫다고 나가서 들어오지 않는단다.

어디서 뭐 하느냐?

“PC방 가서 자기 좋아하는 오락 밤새도록 하다 눈이 시뻘개 들어온다.”

배려하지 않는 남편.
집에 못 들어오게 문 걸어 잠그고 싶어도 PC방 갈 게 뻔해 문을 잠글 수 없다는 것.
이러한 지인의 신혼생활 불똥은 결국 나에게 튀고 말았다. 

“신혼 때 당신 술 먹고 늦게 들어오면 내가 어쨌는지 알아?”

“왜 나까지 걸고넘어져. 이제 어지간히 우려먹어.” 

아내가 두고두고 지금까지 우려먹는 이야기 전말은 이랬다.
연년생 아이 보기에 벅찬데도 남편은 아무리 기다려도 오질 않았다.
하루는 남편의 늦은 귀가에 화가 잔뜩 난 아내가 내게 복수를 꿈꿨다. 

두 아이 들쳐 업고, 싫어하던 불가마로 피신한 것.
밤새도록 가족을 애타게 찾아 봐야 집에서 남편 기다리는 아내 속을 알겠지 하고.
그러다 이쯤이면 집에 왔겠지 여기며 집에 돌아 왔단다.

그런데 웬 걸.
남편은 자기가 집에 돌아온 뒤에도 몇 시간이나 더 있다가 들어왔다는 거다.
이후로 복수는 생각하지 않는다는 아내.
그때를 생각하면 지금 남편은 너무 좋아졌다나.
어쨌거나 부부생활은 고비들이 쌓여야 안정적인 생활로 접어드는 건 확실한 것 같다.

부부로 살아보니 철없는 남편 길들이는 아내들 정말 대단하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www.meincupcake.de BlogIcon ㅋㅋ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다 그렇게 산다는게 우습죠..

    2011.09.10 06:37

BLOG main image
임현철의 알콩달콩 섬 이야기
각자의 인생사가 다 '섬'의 삶일 것입니다. 우리들의 이야기를 알콩달콩 풀어 이야기하고 싶습니다. 때론 진짜 섬 사람들의 이야기도 함께요.
by 임현철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587)
알콩달콩 섬 이야기 (141)
아름다운 여수 즐기기 (112)
알콩달콩 여행 이야기 (162)
알콩달콩 세상 이야기 (422)
알콩달콩 가족 이야기 (476)
알콩달콩 문화 이야기 (205)
장편소설 연재 (68)

달력

«   2019/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922,571
  • 22 57

임현철의 알콩달콩 섬 이야기

임현철 's Blog is powered by Tattertools / Supported by TNM Media
Copyright by 임현철. All rights reserved.

Textcube TNM Media
임현철'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