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서민들의 돈 버는 재미?

수산시장의 삶의 재미가 담긴 돈 그릇
자식들 키우는 재미를 안겨준 힘의 원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수산시장에서 홍합 까며 꽤 벌었지요? 어머니는 이 재미에 모든 아픔을 참아낼 것입니다.

보통 세상사는 재미로 불구경, 싸움구경, 사람구경을 꼽지요. 이와 견줄만한 재미가 있을 듯합니다. 바로 돈 버는 재미가 아닐까 싶네요. 자본주의 사회에서 최고(?)라는 돈. 그 돈 버는 재미이니 말해 뭐할까요?

하지만 노력 없이 오는 일확천금이나 검은 뒷거래, 혹은 차떼기로 대표되는 대가성 정치자금 등은 재미를 논할 자격 자체가 없을 것입니다. 이는 연기처럼 사라질 허망한 돈이기 때문입니다.

하여, 돈 버는 재미를 말할 때는 땀 흘려가며 노력해 버는 것이라야 하겠죠. 재래 수산시장 노상에서 국물에 밥 말아가며 어렵게 돈 버는 재미라면 자격이 충분할 것입니다.

이에 여수 수산시장에서 새벽부터 일하며 돈 버는 사람들의 재미가 ‘담긴 돈 담는 그릇’을 살펴보았습니다. 힘겹게 좌판 하시는 분들의 작은 행복이요 보람일 것입니다. 힘든 중에도 자식들 키우는 재미를 안겨준 힘의 원천일 테니까요.

이들은 아마, 삶의 진솔한 의미를 아시는 서민들이겠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직도 곱디 고운 어머니의 얼굴입니다.
그래도 열심히 최선을 다해 버니 힘있는 사람 부럽지 않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디 얼마나 되나 보자.
좀 더 벌어야 하는데 손님은 왜 안오지?

아직 대 여섯 시간이 남았으니 문제 없겠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엉덩이를 붙이고 앉았던 자리 밑에 돈 그릇이 있었습니다.
거스름돈을 남겨둘 때서야 그 위치를 알았지요.

돈 가치가 없어 허망하게 없어지지 말아라고
엉덩이에 깔고 앉아 있었던 것은 아닌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돈을 어디에다 둘까?
예전 할머니들이 옆구리에 찾던 복주머니가 달려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복대에도 넣습니다.
어머니에게 돈은 복이겠지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좌판에 앉아 아침을 드시면서도 떠나지 않는 생각이 있었겠지요.
이걸로 우리 새끼들 잘 가르칠 수 있다는 '희망' 아니었을까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BLOG main image
임현철의 알콩달콩 섬 이야기
각자의 인생사가 다 '섬'의 삶일 것입니다. 우리들의 이야기를 알콩달콩 풀어 이야기하고 싶습니다. 때론 진짜 섬 사람들의 이야기도 함께요.
by 임현철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587)
알콩달콩 섬 이야기 (141)
아름다운 여수 즐기기 (112)
알콩달콩 여행 이야기 (162)
알콩달콩 세상 이야기 (422)
알콩달콩 가족 이야기 (476)
알콩달콩 문화 이야기 (205)
장편소설 연재 (68)

달력

«   2020/0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925,565
  • 13 42

임현철의 알콩달콩 섬 이야기

임현철 's Blog is powered by Tattertools / Supported by TNM Media
Copyright by 임현철. All rights reserved.

Textcube TNM Media
임현철'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