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예천의 삼강주막과 문경새재 주막 풍경
막걸리 마셔 볼까, “주모 한상 주이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복원공사 중인 삼강주막 풍경.


문경과 예천 여행에서 운 좋게 만난 주막이 있었다. 문경새재 주막과 예천의 삼강주막이 그것. 문경새재에서 만난 주막은 이용객 없이 길 풍경으로 자리했고, 삼강주막은 사람들의 발길이 끊이질 않는 이 시대의 마지막 주막으로 자리했다.

이 두 곳의 주막 풍경을 비교해 보는 것도 운치 있을 듯하다.

삼강주막은 강 세 개가 합류하는 지점에 있다 해서 붙여진 이름이다. 세 개의 강은 태백에서 흘러 온 낙동강, 영주에서 내려온 내성천, 문경에서 내려온 금천을 말한다. 이곳은 과거 삼강나루를 이용하는 보부상과 사공들에게 숙식을 제공하던 곳으로 1900년 무렵에 세워진 것으로 알려졌다.

삼강주막을 운영하던 마지막 주모 유옥련 할머니가 지난 2006년 세성을 떠난 뒤 방치되던 걸을 예천군에서 복원했다. 1900년경에 지어진 이 주막은 100여 년 세월 동안 삼강나루를 지키며 오가는 사람들의 애환 어린 휴식처가 됐던 곳이다.

<예천 삼강주막 풍경>


뒷간이 재밌었다.


 한상 주이소!

 차례를 기다리는 사람들.

 떡이나 한 번 치자!

가격이 저렴했다.

 평소 접하지 못했던 배추파전이 특이했다.

<문경새재 주막>

댓글을 달아 주세요

BLOG main image
임현철의 알콩달콩 섬 이야기
각자의 인생사가 다 '섬'의 삶일 것입니다. 우리들의 이야기를 알콩달콩 풀어 이야기하고 싶습니다. 때론 진짜 섬 사람들의 이야기도 함께요.
by 임현철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587)
알콩달콩 섬 이야기 (141)
아름다운 여수 즐기기 (112)
알콩달콩 여행 이야기 (162)
알콩달콩 세상 이야기 (422)
알콩달콩 가족 이야기 (476)
알콩달콩 문화 이야기 (205)
장편소설 연재 (68)

달력

«   2019/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922,194
  • 51 58

임현철의 알콩달콩 섬 이야기

임현철 's Blog is powered by Tattertools / Supported by TNM Media
Copyright by 임현철. All rights reserved.

Textcube TNM Media
임현철'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