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제주 여행] 섬ㆍ섬 속의 섬, 우도면 비양도

 

 

 

섬, 섬 속의 섬 우도 비양도입니다.

 

 

제주에 딸린 섬은 여럿입니다.

이 섬과 관련된 흥미로운 게 있더군요. 같은 이름의 섬이 2개 있다는 겁니다. 바로 ‘비양도’입니다.

 

아시다시피, 하나는 섬 속의 섬이라는 우도 끝자락에 있는 ‘비양동’이라고도 불리는 우도면 비양도입니다. 그리고 또 하나는 한림읍의 비양도지요.

 

 

소원 다리입니다.

비양도에서 본 우도입니다.

비양도의 숙박시설입니다.

해녀들이 운영하는 음식점입니다.

 

 

섬에는 애환이 많습니다.

애환이라 함은 고기 잡으러 갔다가 풍랑을 만나 돌아오지 못한 어부들과 남편을 기다리는 아내, 혹은 자식을 기다리는 어머니들의 이야기들이 대부분입니다.

그런데 제주에는 잠녀로 불리는 해녀 이야기까지 녹아 있습니다.

 

 

이렇듯 섬사람들의 응어리 섞인 이야기는 무척이나 가슴 아픈 사연이 많습니다.

여기서는 좀 색다르고 생뚱맞은 이야기를 끄집어 내볼까 합니다.

 

제주도민의 삶 속에 스며들어 세월의 흐름 속에 잔잔히 전해오는 재미있는 풍수 이야기입니다.

 

 

 비양도 등대입니다.

 일출 소원성취의자 등의 모습입니다.

 

 

 

 

 

우도면 비양도에 전해오는 풍수 이야기

 

 

“옛날 사람들은 제주도를 음과 양의 균형이 맞게 양쪽 날개가 있는 섬으로 생각했다. 동쪽 날개는 우도면에 있는 비양도이고, 서쪽 날개는 한림읍 비양도이다. 해가 떠오르는 동쪽 비양도와 해가 지는 서쪽 비양도가 서로 균형을 이룬 것으로 보았다.”

 

 

이런 풍수설을 간직한 비양도 이야기에 귀가 솔깃합니다.

풍수를 믿는 편인 우리네는 조상 묘를 잘 쓰면 후손들이 복을 받아 높은 벼슬자리를 얻고, 부자가 되거나, 자녀들이 건강하다고 여깁니다. 그래 도둑 묘에 관한 이야기까지 심심찮게 들을 수 있습니다.

 

 

이에 반해 제주도의 비양도 설화는 음양의 조화를 강조하고 있습니다.

비행기 양쪽에 날개가 있어 동체의 균형을 잡아주는 문명의 이치가 생활 속에 녹아 난 격입니다. 우리네 조상들의 삶의 지혜인 셈입니다.

 

 

 

 

비양도 봉화대입니다. 

 

 

기를 받고 싶다면 ‘비양도’ 직접 찾아보심이…

 

 

더욱 재미있는 건, 음과 양의 조화 속에 묻어 있는 초자연적인 힘을 자연 속에 그대로 담아 그것을 관광과 연결시키고 있다는 사실입니다. 우도면의 비양도는 떠오르는 태양의 정기와 땅의 기운을 함께 받는 곳으로 해석하고 있습니다.

 

 

이에 걸맞게 우도면의 비양도는 기(氣)가 살아 있는 신비의 섬이라 부릅니다.

신생대 제4기에 바다 속에서 분출한 화산섬 비양도와 우도를 연결하는 현무암 다리를 걸어가면 기를 받는다고 하여 '장수의 다리'를 건너면 기를 받는다는 겁니다.

 

 

게다가 신비의 초자연적인 돌 방석으로 인해 '일출+돌=소원 성취 돌 의자'와 풍어와 안녕을 비는 ‘돈짓당’, 그리고 육지인들의 낭만을 부르는 작은 등대와 제주도의 한 상징인 해녀, 왜구의 침략을 알리는 봉화대까지 얽혀 관광객을 모으고 있습니다. 기막힌 관광 스토리텔링인 셈입니다.

 

 

과연 우도면 비양도가 떠오르는 태양의 정기와 땅의 기운을 함께 받는 곳인지 직접 느껴 보심이 좋을 듯합니다.

 

 

 

 제주도답게 비양도에도 말이 한가로이 풀을 뜯고 있더군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BLOG main image
임현철의 알콩달콩 섬 이야기
각자의 인생사가 다 '섬'의 삶일 것입니다. 우리들의 이야기를 알콩달콩 풀어 이야기하고 싶습니다. 때론 진짜 섬 사람들의 이야기도 함께요.
by 임현철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587)
알콩달콩 섬 이야기 (141)
아름다운 여수 즐기기 (112)
알콩달콩 여행 이야기 (162)
알콩달콩 세상 이야기 (422)
알콩달콩 가족 이야기 (476)
알콩달콩 문화 이야기 (205)
장편소설 연재 (68)

달력

«   2019/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922,572
  • 23 57

임현철의 알콩달콩 섬 이야기

임현철 's Blog is powered by Tattertools / Supported by TNM Media
Copyright by 임현철. All rights reserved.

Textcube TNM Media
임현철'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