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음식점 소문내는 법, 입심 좋은 아줌마부대 동원
[여수 맛집] 여수시 여서동 죽 전문점 ‘참죽’

사용자 삽입 이미지

걸죽한 팥죽입니다.

“형님, 죽 먹으러 가요.”
“서울서 손님이 와서. ‘죽’부인 나도 좋아하는데….”

가고 싶은 눈치가 역력합니다. ‘죽’이라면, ‘면’이라면 사족을 못 쓰는 지인 안달입니다. 죽에다 ‘부인’을 얹으니, 어째 품격 있는 것처럼 느껴지더군요.

할 수 없이 음식 품평을 위해 다른 지인을 불렀습니다. 그래야 맛없다고 난리일 때 제가 빠져나갈 구멍이 생기는 거니까. 아시죠? ㅋㅋ~^^

각설하고, ‘죽집’ 소개입니다. 죽 맛은 다른 요리와 마찬가지로 재료가 좌우합니다. 콩을 어떤 것으로 쓰는가, 얼마나 걸쭉하게 쓰냐에 따라 품평이 달라집니다. 어머니께서 쑤셨던 팥죽처럼 진한 맛이 있어야 인정하지요.



녹두죽 또한 걸죽합니다

죽 전문점입니다.

국산 콩.

죽 장사로 아이들 셋을 키워야 한다는 ‘참죽’

여수시 여서동 여수시의회 앞에 있는 죽 전문점 ‘참죽’(컴퓨터 자판에선 간판에 보이는 것처럼 글이 써지질 않군요)입니다. 팥죽, 콩죽, 새알 죽, 녹두죽, 쌀 녹두죽, 해물 죽, 전복죽 등을 팔더군요. 해물 죽이 당겼지만 팥죽과 녹두죽을 시켰습니다. 기본에 충실해야 맛이 나오므로 기본을 시킨 거죠.

죽집은 남자보다 여자들이 더 선호하는 경향입니다. 그런데 남자들만 죽을 드시더라고요. 그분들께 물었습니다.

“맛요? 아무리 죽을 좋아해도 맛없으면 안와요. 맛은 냉정하죠. 2년째 단골입니다.”

먹어보니 국물이 걸쭉하더군요. 어머니 손맛이었습니다. 어머니가 쒀주는 죽에 익숙했던지라 금방 알겠더군요.

“콩과 팥 등 재료는 전부 국산만 써요. 하루 이틀 장사할 것도 아니고, 아직 어린 아이들을 셋이나 키워야 하는데, 중국산 섰다간 손님 다 떨어지게요. 이 장사로 혼자서 아이들 가르쳐야 해요.”


어머니가 쒀주시던 맛이었습니다.

밑반찬 맛도 깔끔했습니다.

칼국수 굴물도 훌륭하더군요.

음식점 소문내는 법, 입심 좋은 아줌마 부대 동원

파김치, 깍두기 등 반찬도 깔끔하더군요. 요즘 야채 값이 금값이라는데 고춧가루도 아끼지 않고 팍팍 썼더군요. 지인은 땀을 삐질삐질 흘리며 엄지손가락을 치켜들더니 그러더군요.

“우리 아내한테 이 죽 집 소개해 줘야겠다. 각시가 아주 좋아하겠는데….”

아니나 다를까, 좀 더 있었더니 여자들이 속속 입장하더군요. 아줌마 부대가 오는 곳의 맛은 두 말하면 잔소립니다. 이쯤에서 음식점 소문내는 법 하나 소개 하지요.

대개 음식점을 낼 때 전략이 있습니다. 입심 좋은 아줌마 부대를 의도적으로 동원하는 거죠. 입소문을 내기 위함입니다. 아줌마를 잡으면 성공한다는 속설 때문이지요. 그러나 이도 맛이 좋아야 함은 기본입니다.

어쨌든, 죽 맛이 좋아 덤으로 칼국수 하나를 더 시켰습니다. 국물이 ‘짱’이대요. 이거 먹고 배불러 ‘죽’을 뻔 했다는….


아줌마들 입맛도 사로잡았더군요.  

국산 팥입니다.

맛이 훌륭한 죽집이었습니다. 여기서 벌어 아이들 셋을 혼자 키운다고 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log.daum.net/kangdante BlogIcon kangdante   수정/삭제   댓글쓰기

    웬지 고소할 것 같은 참죽..
    정말 맛나 보입니다..
    아!~ 배고파.. ^^

    2010.09.13 07:30

BLOG main image
임현철의 알콩달콩 섬 이야기
각자의 인생사가 다 '섬'의 삶일 것입니다. 우리들의 이야기를 알콩달콩 풀어 이야기하고 싶습니다. 때론 진짜 섬 사람들의 이야기도 함께요.
by 임현철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587)
알콩달콩 섬 이야기 (141)
아름다운 여수 즐기기 (112)
알콩달콩 여행 이야기 (162)
알콩달콩 세상 이야기 (422)
알콩달콩 가족 이야기 (476)
알콩달콩 문화 이야기 (205)
장편소설 연재 (68)

달력

«   2019/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922,553
  • 2 59

임현철의 알콩달콩 섬 이야기

임현철 's Blog is powered by Tattertools / Supported by TNM Media
Copyright by 임현철. All rights reserved.

Textcube TNM Media
임현철'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