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공업폐수와 생활하수로 야채 씻어
이렇게 썩은 물로 씻어 한국으로…?


물이 썩어 새까만 곳에서 야채를 씻는 중국 농민.

이끼 긴 썩은 물에서~. 표정이 너무 천연덕스럽다.

중국산 먹거리의 위험성은 하루 이틀의 문제가 아니다. 우리 농산물이 안전하다는 건 익히 알지만 우리 것만 먹고 살 수 없다. 식당에서 먹는 반찬들은 우리 것이라 장담할 수 없는 현실이다.

TV에서 가짜 계란, 멜라민, 색소첨가 고춧가루 등을 방영 중국산 먹거리의 위험성을 경고한 바 있다. 먹거리 안전 제고가 얼마나 필요한지를 강조해도 부족함이 없다.

최근 중국에서는 시장에 나오기 전 채소를 생활하수와 공업폐수로 씻는 장면이 중국 인터넷에 유포되어 충격을 던져주고 있다.(관련 사이트 http://club.sohu.com 중국어라 알아 볼 수가 없다. 누가 좀~)

이건 폐수~.

다음은 지인이 보내온 글이다.

“중국 우한시에서 한 농부가 시장 출고 전의 채소를 상당히 더러운 물로 씻고 있는 사진이 중국 인터넷에 유포되며 충격을 주고 있다. 관계자가 확인한 바에 따르면, 사진 속에서 채소를 씻은 물은 도시에서 배출된 생활하수 및 공업폐수로 밝혀졌다.

사건 당사자인 농민들은 어쩔 수 없다는 반응이다. 채소 농사를 짓는 한 농민은 ‘채소의 신선도와 청결을 위해 깨끗한 물로 씻고 싶지만, 최근 모든 수원이 오염되어 깨끗한 물이 없어서 어쩔 수 없다.’고 인터뷰에서 밝혔다.”

축산 폐수도 이것보단 낫겠다.


중국발 충격에 우리도 안전할 수 없다. 올 1월부터 8월까지 우리나라에 수입된 중국산 김치는 15만 7,800톤에 달한다. 김치 수입은 매년 기하급수적으로 늘어나고 있다고 한다.

또 중국산 절임배추를 비위생적으로 수입, 중국산 양념으로 김치를 만들어 국내산으로 판매하는 곳이 부지기수다. 중국산 김치와 양념 등에 대한 정부의 안전점검이 반드시 필요할 때이다. (관련 기사 부적합한 중국산 김치 급증)

이걸 한국 수입상이...

이걸, 한국 수입상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BLOG main image
임현철의 알콩달콩 섬 이야기
각자의 인생사가 다 '섬'의 삶일 것입니다. 우리들의 이야기를 알콩달콩 풀어 이야기하고 싶습니다. 때론 진짜 섬 사람들의 이야기도 함께요.
by 임현철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587)
알콩달콩 섬 이야기 (141)
아름다운 여수 즐기기 (112)
알콩달콩 여행 이야기 (162)
알콩달콩 세상 이야기 (422)
알콩달콩 가족 이야기 (476)
알콩달콩 문화 이야기 (205)
장편소설 연재 (68)

달력

«   2020/0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 927,179
  • 4 54

임현철의 알콩달콩 섬 이야기

임현철 's Blog is powered by Tattertools / Supported by TNM Media
Copyright by 임현철. All rights reserved.

Textcube TNM Media
임현철'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