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아름다운 여수 즐기기/볼거리

흥, 나보다 예쁜 돼지 있으면 나와 봐!

돼지의 아름다운 변신에 웃음 짓다!

웃는 돼지보다 더 예쁜 돼지는?

 

 

 

 

이런 돼지인 줄만 알았습니다.

 

 

 

 

 

삶은 생각하기 마련.

 

즐겁다고 여기면 즐거울 테고,

행복하다 여기면 행복하게 산다고 합니다.

여기에 풍요까지 더하면 만사 OK.

 

어제 풍어제와 풍어굿을 지내는 여수 영당엘 갔습니다.

여기에서 눈에 띠는 게 있었습니다. 돼지였습니다.

 

보통 돼지는 제사와 굿판에선 뺄 수 없는 제물입니다.

돼지라고 아무 거나 선호하지 않습니다. 웃는 돼지를 최고로 칩니다.

저도 이렇게만 생각했습니다. 그런데 그게 아니더군요.

 

웃는 돼지보다 더 예쁜 돼지가 있었습니다.

그 돼지는 치장하고 단장한 돼지였습니다.

두 말하면 잔소리 사진으로 확인하시죠.

 

 

 

어느 새 돼지가 단장되어 있었습니다.

  저 예뻐요?

 웃는 모습에 단장까지하니 더 예쁘죠?

아이 망칙해라. 숙녀 뒤를 찍으면 어떡해용~^^

허리가 보이나요? 다이어트를 한다고 했는데... 

예쁘게 봐주세용~^^ 

저는 풍요의 상징이랍니다!!! 

저 보다 예쁜 돼지 있으면 나오라고 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