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구제역

불쌍한 대통령, 불행한 대통령, 행복한 대통령 “세계에서 빛날 천년 국가 운이 다가 올 것이다.” [마음대로 미래사회 진단하기 - 2] 대통령 평가 항간에 이런 말이 떠돈다. “가장 행복한 대통령은?” “가장 불행한 대통령은?” “가장 불쌍한 대통령은?” 몇 년 전, 이 소릴 듣고 설마 했었다. 그래 한쪽 귀로 흘리고 말았다. 그런데 지금 이 말이 자꾸 떠오른다. 이 기억을 덧붙이자면 이렇다. “오랫동안 박해받다 노벨상까지 받고, 국민의 축복 속에 서거하신 김대중 대통령은 우리나라 대통령 중 가장 행복한 대통령이다.” “극적으로 대통령에 올랐다가 현 대통령에게 구박받다 가신 노무현 대통령은 우리나라 역대 대통령 중 가장 불행한 대통령으로 기억될 것이다.” “경제난을 극복하기 위해 대통령에 오른 이명박 대통령은 역대 대통령 중 가장 불쌍한 대통령이 될.. 더보기
2012 대선, 대통령 선택 기준 1순위는? 헛공약 남발 MB 정권, 레임덕 부메랑 자초 ‘임금님 귀는 당나귀 귀다’ 하소연도 헛소리 정치인들의 공약(公約)이 공약(空約)이 된 지 오래다. 그래도 유권자들은 “설마, 이번만은 믿어도 되겠지”라고 마음을 다잡았다. 그렇지만 임기 말이 되면 어김없이 “그럼, 그렇지”라고 표를 찍었던 손을 보며 몸서리를 쳐야 했다. 이러한 정치인에 대한 실망은 투표율 저조로 나타났다. 또한 정치 무관심층의 확산을 가져왔다. 이로 인해 정치인들은 대통령 선거 등 선거철이 되면 유권자들을 표 찍기에 동원하느라 여념이 없었다. 이로 보면 유권자들은 표를 구걸하는 부도덕한 정치인을 세우는 ‘들러리’일 뿐이었다. 이상의 관점에서 2012 대통령선거 미리 점쳐보는 것도 재미있을 성 싶다. 그렇다면 2012 대선에서 유권자들의 가장.. 더보기
물가 비상, 전기료 등 공공요금도 들썩들썩 4.5% 인상 소비자물가 비상, 정부 대책 ‘無’ 전기, 상하수도 요금 등 공공요금 인상도 대기 정부, “가격인상 최소화와 합리적 소비” 당부 물가가 비상이다. 하지만 물가인상을 억제할 정부 대책은 전무하다. 통계청은 “소비자 물가 상승률이 1월 4.1%에 이어 2월에는 4.5%에 달했다”고 밝혔다. 이는 물가 목표 상한선인 4%를 뛰어 넘는 수치이다. 그러나 생활 속에서 느끼는 물가 인상 폭은 훨씬 크다. 물가 상승 원인은 구제역, 한파, 고유가 등의 영향이 크다. 물가상승을 주도한 품목은 석유류와 농축산물이다. 석유류 물가는 지난해 같은 달에 비해 12.8%나 올랐으며, 국제 유가는 급등세에 있다. 농축산물도 지난해와 비교해 17.7%가 올랐다. 특히 지난해 대비 배추가격은 94.6%, 고등어 44... 더보기
미친 기름값 공방과 소비자 요구는 ‘대폭’ 인하 정부와 정유사 유류세와 마진율 대폭 인하해야 내릴 때는 찔끔↓ 올릴 때 팍팍↑ 더 이상 안돼 “서울에는 리터당 휘발유 가격이 2천원이 넘는 주유소를 쉽게 찾을 수 있다.” 기름값이 하늘 높은 줄 모르고 치솟고 있다. 마지노선이라던 2천원까지 넘나들고 있다. 게다가 한파 등으로 인해 소비는 더욱 늘어날 전망이어서 소비자만 죽어난다. 소비자의 비명을 볼모로 웃는 쪽도 있다. 교통ㆍ교육ㆍ주행ㆍ부가세 등 유류세를 야금야금 거둬들이는 정부. 마진폭이 늘어난 정유사만 희희낙락이다. 지난 13일, 이명박 대통령의 “기름값 묘하다”란 말 이후, 정유업계는 “기름값이 높은 원인은 세금”이라며 치받았다. 정부와 정유사 간 공방을 속담으로 표현하면 “자기 흉이 더 크면서 도리어 남의 작은 흉을 본다.”는 뜻의 ‘똥 묻은 개.. 더보기
‘구제역’ 정부대책은 무용지물, 해결책은? “구제역 원인은 바이러스가 아닌 동사(凍死)” 축산 농가대상, 한파 대비시설 시범 시행해야 전국이 구제역 공포에 휩싸인 가운데 한 양식농가가 그 원인을 “한파로 생긴 동사(凍死)”로 규정하고 나서 귀추가 주목된다. ‘구제역’으로 인해 소와 돼지 54만여 마리가 ‘살처분’ 되었다. 구제역으로 인해 정부는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를 구성, 확산 방지에 들어갔다. 하지만 아직 구제역의 원인에 대해선 밝혀지지 않았다. 농림수산식품부는 “현재 수의과학검역원 등이 모든 가능성을 열어두고 역학조사를 실시하고 있다”며 “정확한 발생원인은 정밀역학조사가 완료되면 알 수 있다.”는 입장이다. 다만, 예방은 정부의 방역대책에 따라 예방접종 실시여부, 혈청형 종류를 결정하여 시행한다. 축산 농장에서는 철저한 차단방역과 주기적 .. 더보기
구제역 확산 차단에 경북도 비상 문경 등 충북 인접 지역 차량소독 실시 구제역 이달 말까지 기승 축산농가 긴장 구제역이 인천, 경기, 충북, 충남까지 확산됨에 따라 경북에도 방역 비상이 걸렸다. 지난 1일 말로만 듣던 구제역 방역 비상 현장을 목격했다. 충북 충주와 인접한 경북도 지난 1일 도로 곳곳에 다목적 차량 소독기를 설치하고 적극 예방에 나서고 있었다. 문경 등지 도로에는 하루 종일 흰색 방역복을 입은 사람들이 배치돼 외부 유입차량 소독하고 전염 경로 차단에 분주했다. 방역당국은 전염경로가 획실하지 않은 “구제역이 이달 말까지 기승을 부릴 것”이란 전망까지 나온 상황이라 축산농가의 긴장은 당분간 계속될 전망이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