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나는 가수다

조관우, 김동욱, BMK 공연 직접 보니 조관우, 김동욱, BMK 공연 현장 직접 보니, 아~ 여수 엑스포, 나가수 공연장서 스트레스 확 풀다! 2012 여수박람회 특설무대에 2만여명이 몰렸습니다. 요즘 행복에 푹 빠져 있습니다. 왜? 지방에서 대형 가수들 공연 보기가 쉽지 않습니다. 그런데 요즘엔 매일 열리기 때문입니다. 날마다 보면 좋은데 사정상 보고 싶은 공연만 골라보는 재미까지 있습니다. 어제, 여수 엑스포장 야외 해상무대에는 ‘나는 가수다 1’에서 관심을 모았던 조관우, 김동욱, BMK 세 가수가 떴습니다. 이들의 노래를 한 자리에서 한꺼번에 들으며 즐길 수 있다는 건 행운입니다. 이 행운을 놓칠 뻔했습니다. 창원으로 떠날 참이었는데 가족들의 공연 참가 요청에 따라 일정을 조정했기 때문입니다. 자칫 가족들에게 왕따(?) 당할 수도 있겠.. 더보기
2AM 이승환 등 빅5 콘서트, ‘여수 밤바다’ 압도 여성 팬이 남자 아이돌 가수에게 빠져 드는 이유 여수 엑스포 빅오, 세븐 시크릿 김건모 공연 ‘캬’ 여수 엑스포 빅오 무대에서 빅5 공연이 있었습니다. 김건모가 첫 스타트였습니다. 청소년들은 사진 담기에 바빴습니다. “카~ 악~~~” 난리, 난리 이런 난리가 없습니다. 청소년들이 뒤집어졌습니다. 이름만으로도 무게가 느껴지는 이들을 만났으니 당연합니다. 지난 25일, 2012여수세계박람회장 빅오(Big O) 해상무대 빅5(Big 5)가 떴습니다. 이날 빅 5 공연에는 2AM, 세븐, 시크릿 등 대한민국 대표 아이 돌 신진 그룹과 김건모, 이승환 등 중고참 가수의 조인 콘서트에 수만 인파가 몰렸습니다. 이외에도 엠블랙 등까지 합세했습니다. 세븐 무대 매너가 장난 아니었습니다. 환호가 대단했습니다. 청소년을 .. 더보기
‘자고 온다’는 아내의 문자와 빵 터진 한 마디 “엄마 오늘 자고 온대. … 문자 보냈대.” “밖에서 잤다고 나한테 복수하는 거야?” 아내는 공부하러 부산에 갔다. 그리고 집에 오지 않았다. 걱정되면서도 속이 부글부글 끌었다. 지난 토요일 저녁, 아이들과 TV를 보며 혼자 말을 했다. “엄마가 언제쯤 오려나~?” 그 소릴 듣던 딸의 한 마디. “아빠, 엄마 오늘 자고 온대.” 남편도 모르는 걸 딸이 알고 있었다. “너가 어찌 알아. 엄마한테 전화 왔어?” “아니. 엄마가 문자 보냈대요.” “뭐, 아빠한테 안 알리고 너한테 문자 보냈어.” “아빠한테 말하기가 그랬겠지.” 말문이 막혔다. 그간 스스럼없이 이야기를 나눴다고 생각했다. 아내는 왜 남편에게 자고 온다고 전화를 넣지 않았을까? 반성이 됐다. 그렇지만 이해할 수 없었다. 딸 전화기에서 아내가 보낸.. 더보기
‘웃어주는 친구 없다’던 임재범, 그럼 우리는? ‘‘남자들은 왜 그리 속이 없을까?’ 재미 “친구와 같이 있소. 이제 믿어도 돼요!” 임재범 씨가 ‘나는 가수다’에서 그러대요. “제가 사실 친구가 없어요, 한명도…. 사적인 것까지 털어놔도 허허하고 웃어주는 친구가 없어요. 그래서 친구가 그리웠나 보죠, 순간… 너무 외로웠으니까. 항상 혼자였으니까…. 그래서 다 쏟았어요….” 고독과 친구였던 삶에 대한 고백인 셈입니다. 아무나 할 수 없는 일이지요. 그래서 임재범의 노래는 내공이 느껴지나 봅니다. 사실, 남자 세계에서 정말 이랬다간 완전 왕따입니다. 하여, 사람들이 일정 부분 세상에 맞춰 사는 것이지요. 50 중반인 지인에게 전화가 왔습니다. “어이, 지금 나올 수 있지?” “무슨 일인데요?” “아무 것도 묻지 말고 ○○로 나와 줘.” TV에서 연예인들.. 더보기
‘나는 가수다’에 걸맞는 해답은? ‘나가수’ 울분은 원칙 없는 사회의 질타요 경종 김영희ㆍ김건모에게 명예로운 퇴진 기회 줘야 MBC ‘나는 가수다’로 시끄럽다. 그러더니 김건모 씨가 결국 자진 사퇴했다. 늦었다고 생각할 때가 가장 빠를 때인 걸 감안하면 결론적으로 늦었지만 환영이다. 어쨌거나 타의로 사퇴한 김영희 PD에 이은 두 번째 사퇴다. 이왕지사 사퇴한 마당이라 ‘그러지 마라’고 요구할 사안도 못 된다. 이로 인해 '나는 가수다' 사태는 일단락 될 듯하다. 그렇지만 쉽지 않을 게다. 원칙을 지켰더라면 좋았을 걸, 그래서 아쉬움이 많다. 잠시, 김건모 씨가 23일 밤 11시 서울 방배동의 소속사 사무실에서 한 언론과 인터뷰에서 밝혔던 사퇴의 변을 들어 보자. “김영희 PD가 교체됐다는 소식을 듣고 고민을 많이 했다. 회사 관계자들과 .. 더보기
‘나가수’, ‘슈터스타 K’에 찌개 올린 프로 증명 현재 MBC의 변화를 실감케 한 ‘나는 가수다’ ‘나가수’ PD 등 고민 이해 하지만 ‘이건 아니다’ 지난 연말, ‘슈퍼스타 K2’를 보며 우리 가족은 좀처럼 하지 않았던 문자 참여를 했었다. 고생하며 살았던 ‘허각’에게 힘을 싣기 위함이었다. 또한 비주얼에서 존박에게 밀린 허각이 슈퍼스타로 제2의 인생을 살길 바라는 마음이 컸었다. 슈퍼스타 K2가 끝나고 MBC는 두 가지 야심찬(?) 프로그램을 선보였다. 아시다시피 그것은 ‘위대한 탄생’과 ‘나는 가수다’였다. 아이들은 ‘위대한 탄생’과 ‘나는 가수다’를 슈퍼스타 K2에 견주어 주위에서 이렇게 평가한다며 내용을 전했다. “은 슈퍼스타 K가 차린 밥상에 숟갈만 얹었고, 는 김치찌개 하나를 더 만들어 얹었다.” 아이들 전한 평대로 ‘위대한 탄생’은 그저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