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독립운동

비상식이 통하는 오늘의 세상을 엎고자 나선 '비상도' 비상식의 세상을 엎고자 매국노 응징에 나선 '비상도' 잘못된 부의 창출, 신매국노 응징에 나선 기인 '비상도' 언제부터인가, 독서의 계절이라던 '가을'이 더 책을 읽지 않는 계절이 되었다더군요. 책을 멀리하는 요즘 세파에도 불구 책은 꾸준히 발간되어 독자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오늘은 가을에 읽을만한 책, 가을에 볼만한 책 한 권 소개합니다. 란 의협소설입니다. 책 소개할게요. 이 소설은 작가 변재환의 처음이자 마지막 작품으로, 유작이다. 독립투사의 자손인 그는 생전에 물구나무 선 현실에 분개하여 그 비분강개를 하나의 작품으로 승화시키고자 했다. 그가 보고 겪은 현실은 참담했다. 독립투사나 그 후손들의 해방 후 삶은 비루하고 구차하고 참담한 반면, 친일의 대가로 성가한 매국노들은 오히려 애국자로 둔갑하여 .. 더보기
그 권법이 지금도 전해져오고 있습니까? [장편소설] 비상도 1-48 “저 분의 허리띠를 풀어보면 알게 될 것이오!” 이것은 상식적으로 납득이 되지 않는 일인데... 장편소설「비상도」줄거리 는 역사ㆍ영웅 장편소설로 주제는 권선징악이다. 집안 사정으로 인해 뿔뿔이 흩어져 살아야 했던 백남재와 하루아침에 고아가 된 동해는 산으로 들어가 스님(김대한)의 훈육을 받으며 성장한다. 스님은 상해임시정부 요원이면서 독립투사였던 아버지 덕분에 중국 왕가에서만 전해 내려오던 비상권법을 전수받은 고수다. 두 아이는 비상권법이 고려 왕실에서 비밀리에 전해 내려오던 고려국의 무예라는 새로운 사실을 알게 되지만…. “고맙소이다!” 비상도가 바위에서 내려가려던 참이었다. 이번에는 기자들의 질문공세가 이어졌다. “저 선생님께서 조폭들을 상대로 겨루셨다고 들었는데 선생님의.. 더보기
“오늘 한일전 축구하는 날이잖아요.” [장편소설] 비상도 1-41 나랏돈이 많아서 그럴 역량이 생겼으면…. 독립을 위해 싸운 그들에게 정부는 과연…. 장편소설「비상도」줄거리 는 역사ㆍ영웅 장편소설로 주제는 권선징악이다. 집안 사정으로 인해 뿔뿔이 흩어져 살아야 했던 백남재와 하루아침에 고아가 된 동해는 산으로 들어가 스님(김대한)의 훈육을 받으며 성장한다. 스님은 상해임시정부 요원이면서 독립투사였던 아버지 덕분에 중국 왕가에서만 전해 내려오던 비상권법을 전수받은 고수다. 두 아이는 비상권법이 고려 왕실에서 비밀리에 전해 내려오던 고려국의 무예라는 새로운 사실을 알게 되지만…. 갑자기 외로움이 몰려들었다. 산중에 있을 때에는 섬돌 앞에 놓인 하얀 고무신을 볼 때면 마음이 찡할 때가 있었다. 파랗게 머리를 깍은 아이가 쪼그리고 앉아 있는 것을 .. 더보기
“독립투사를 잡아 고문하고 죽인 것도 직업이오?” [장편소설] 비상도 1-33 아랫사람이 잘못 저지르면 윗사람이 책임지는 법 “친일청산에 대해 문제제기를 하는 것이오.” 장편소설「비상도」줄거리 는 역사ㆍ영웅 장편소설로 권선징악을 주제로 하고 있다. 집안 사정으로 인해 뿔뿔이 흩어져 살아야 했던 백남재와 하루아침에 고아가 된 동해는 산으로 들어가 스님(김대한)의 훈육을 받으며 성장한다. 스님은 상해임시정부 요원이면서 독립투사였던 아버지 덕분에 중국 왕가에서만 전해 내려오던 비상권법을 전수받은 고수다. 두 아이는 비상권법이 고려 왕실에서 비밀리에 전해 내려오던 고려국의 무예라는 새로운 사실을 알게 되지만…. 회장은 따로 준비되어 있는 소파에 앉았고 비상도에게 맞은편의 소파를 손으로 가리켰다. “내가 진 빚이 무엇인지 말해보게.” “지난번에 제 스승님께서 찾.. 더보기
블라디보스톡, 우리 문화재 관리 '이래서야' 신한촌 기념비와 안중근 의사 기념비 독립운동 답답한 과거 역사와의 만남 지난해 말 다녀왔던 러시아 블라디보스톡 여행에서 가슴을 압박하는 게 있었다. 역사적 현실과의 마주침 때문이었다. 과거 역사와의 만남은 답답했다. 하여, 마음속 짐을 이제야 글로 풀게 된 셈이다. 블라디보스톡에서 내 눈길을 사로잡은 건 미인들이 즐비한 거리였다. 인형 같은 미인이라 해도 무방할 인형들의 천국이었다. 눈은 즐거웠던 반면 여행의 목적 중 하나였던 역사 현장을 보는 순간, 즐거움이 사라졌었다. 그것은 신한촌 기념비와 안중근 의사 기념비란 역사적 사실 앞에서였다. 신한촌 기념비. 신한촌 기념비문. 신한촌 기념비는 잃어버린 땅으로 고려인의 터전임을 기념하여 세운 것이다. 잠시 한국 사단법인 해외한민족연구소가 1999년 8월 15..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