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독립투사

“곧 알게 될 것이니라. 대범해야 한다.” [장편소설] 비상도 1-36 “얼마나 걱정했었는데요.”…“신세 좀 져야겠습니다.” 스님의 출현을 크게 반기는 바람에 그들의 눈에 장편소설「비상도」줄거리 는 역사ㆍ영웅 장편소설로 권선징악이 주제다. 집안 사정으로 인해 뿔뿔이 흩어져 살아야 했던 백남재와 하루아침에 고아가 된 동해는 산으로 들어가 스님(김대한)의 훈육을 받으며 성장한다. 스님은 상해임시정부 요원이면서 독립투사였던 아버지 덕분에 중국 왕가에서만 전해 내려오던 비상권법을 전수받은 고수다. 두 아이는 비상권법이 고려 왕실에서 비밀리에 전해 내려오던 고려국의 무예라는 새로운 사실을 알게 되지만…. 경찰들이 짝을 지어 옆을 지나쳤지만 아무도 그에게 관심을 두지 않았다. 그는 밖으로 나와 성 여사에게 전화를 걸었다. “스님, 그 자리에 가만히 계십시오.. 더보기
공적자금 받아서 성과금으로 돈 타작하는 놈들도... [장편소설] 비상도 1-35 “많은 사람들이 선생님을 응원하고 있습니다.” 회장의 부친이 일제강점기 고등계형사였다는 사실에 장편소설「비상도」줄거리 는 역사ㆍ영웅 장편소설로 권선징악을 주제로 하고 있다. 집안 사정으로 인해 뿔뿔이 흩어져 살아야 했던 백남재와 하루아침에 고아가 된 동해는 산으로 들어가 스님(김대한)의 훈육을 받으며 성장한다. 스님은 상해임시정부 요원이면서 독립투사였던 아버지 덕분에 중국 왕가에서만 전해 내려오던 비상권법을 전수받은 고수다. 두 아이는 비상권법이 고려 왕실에서 비밀리에 전해 내려오던 고려국의 무예라는 새로운 사실을 알게 되지만…. 택시기사가 속도를 낮추며 말을 걸었다. “그 비상도라는 사람 정말 대단하죠. 혼자서 조폭 쉰 명을 무릎 꿇게 했다니 정말 대단하지 않습니까?” “저.. 더보기
“독립투사의 아드님은 변방을 떠돌거늘…….” [장편소설] 비상도 1-26 일제 강점기 독립투사를 잡아 고문하던 친일형사 다른 반민족행위의 차단을 위해서라도…. 장편소설「비상도」줄거리 는 역사ㆍ영웅 장편소설로 권선징악이 주제다. 집안 사정으로 인해 뿔뿔이 흩어져 살아야 했던 백남재와 하루아침에 고아가 된 동해는 산으로 들어가 스님(김대한)의 훈육을 받으며 성장한다. 스님은 상해임시정부 요원이면서 독립투사였던 아버지 덕분에 중국 왕가에서만 전해 내려오던 비상권법을 전수받은 고수다. 두 아이는 비상권법이 고려 왕실에서 비밀리에 전해 내려오던 고려국의 무예라는 새로운 사실을 알게 되지만…. 그가 서울에 도착한 것은 정오를 훌쩍 넘긴 시간이었고 버스에서 내리자마자 곧장 지하철로 몸을 숨겼다. 예전 자신에게 가르침을 청했던 사람들이 이곳에 있어 더러 온 적은.. 더보기
“칼을 빼 물을 베어도 물은 다시 흐르고….” [장편소설] 비상도 1-21 “고생해 나라 찾아 놓으니 저런 자들이 날뛰는구먼.” “남자란 모름지기 큰 가슴을 품어야 하지 않겠느냐?” 장편소설「비상도」줄거리 는 역사ㆍ영웅 장편소설로 권선징악을 주제로 하고 있다. 집안 사정으로 인해 뿔뿔이 흩어져 살아야 했던 백남재와 하루아침에 고아가 된 동해는 산으로 들어가 스님(김대한)의 훈육을 받으며 성장한다. 스님은 상해임시정부 요원이면서 독립투사였던 아버지 덕분에 중국 왕가에서만 전해 내려오던 비상권법을 전수받은 고수다. 두 아이는 비상권법이 고려 왕실에서 비밀리에 전해 내려오던 고려국의 무예라는 새로운 사실을 알게 되지만…. 언젠가 남재 형이 자신의 할머님께 들었다며 조부님에 관한 일화를 들려준 적이 있었다. 독립투사였던 그의 조부님은 해방이 되어 부산의 어.. 더보기
국가 녹을 먹는 사람이 무식하단 소리 들으면 되겠어? [장편소설] 비상도 1-13 오늘은 왜 이리 아저씨 파리들이 귀찮게 구실까? "입은 겸손한 말이 나올 때 아름다운 것" 장편소설「비상도」줄거리 는 역사ㆍ영웅 장편소설로 권선징악을 주제로 하고 있다. 집안 사정으로 인해 뿔뿔이 흩어져 살아야 했던 백남재와 하루아침에 고아가 된 동해는 산으로 들어가 스님(김대한)의 훈육을 받으며 성장한다. 스님은 상해임시정부 요원이면서 독립투사였던 아버지 덕분에 중국 왕가에서만 전해 내려오던 비상권법을 전수받은 고수다. 두 아이는 비상권법이 고려 왕실에서 비밀리에 전해 내려오던 고려국의 무예라는 새로운 사실을 알게 되지만…. “형님, 이젠 됐습니다. 그만 들어가시죠.” “그래 수고했다.” 그들이 막 발길을 돌리려던 순간이었다. “나도 좀 들어갑시다.” 비상도였다. “오늘은 .. 더보기
가치와 양심이 뒤바뀐 것 뿐이었다? [장편소설] 비상도 1-11 저는 스승님과 함께 주무시는 줄 알았습니다! 하늘의 도가 과연 옳은 것이냐, 그른 것이냐? 장편소설「비상도」줄거리 는 역사ㆍ영웅 장편소설로 권선징악을 주제로 하고 있습니다. 집안 사정으로 인해 뿔뿔이 흩어져 살아야 했던 백남재와 하루아침에 고아가 된 동해는 산으로 들어가 스님(김대한)의 훈육을 받으며 성장한다. 스님은 상해임시정부 요원이면서 독립투사였던 아버지 덕분에 중국 왕가에서만 전해 내려오던 비상권법을 전수받은 고수다. 두 아이는 비상권법이 고려 왕실에서 비밀리에 전해 내려오던 고려국의 무예라는 새로운 사실을 알게 되지만…. 두 사람은 밤이 늦도록 마주앉아 있었다. 주로 남재가 이야기를 하였고 비상도는 듣는 입장이었다. 나중에는 어떻게 잠들었는지조차도 모를 정도로 취하였.. 더보기
“비상권법은 우리 고려국의 무예였느니라.” [장편소설] 비상도 1-8 스님의 글 앞에 무릎 꿇고 큰절을 올렸다, 왜? 『이제부터 너의 이름은 비상도니라!』 독립투사였던 할아버지로 뿔뿔이 흩어져 살아야 했던 백남재와 하루아침에 고아가 된 동해는 산으로 들어가 스님(김대한)의 훈육을 받으며 성장한다. 그는 상해임시정부의 요원이면서 독립투사였던 아버지 덕분으로 그는 중국 왕가에서만 전해 내려오던 비상권법을 전수받은 고수다. 두 아이는 비상권법이 고려 왕실에서 비밀리에 전해 내려오던 고려국의 무예라는 새로운 사실을 알게 되지만…. “이제 너도 장부가 되었으니 내가 너에게 해 줄 말이 있느니라.” “……” “비상권법은 우리 고려국의 무예였느니라.” “예?” “조선이 개국하고 새 왕조가 득세할 때 비상권법의 대가들은 모두 죽음을 당했어. 왜냐하면 비상권의 .. 더보기
황소가 벌러덩 나자빠져 있었다, 왜? [장편소설] 비상도 1-4 “스님께서 혹 땡중이 아니신지?” 황소와 스님과 관련한 놀라운 일화 다시 형이 나섰다. “스님께서는 중국 분이신데 어떻게 한국말을 그렇게 잘 하실 수 있습니까?” 스님은 한참 생각에 잠기시고는 북쪽하늘로 시선을 옮겼다. “내 선인께서는 한국인이셨으니…….” “예? 그런데 왜 그곳에서…….” “그분은, 그분은 독립투사였느니라.” 동해가 거들었다. “그렇다면 남재 형의 조부님과 같은…….” “조선과 만주에서 싸웠다는 것만 다를 뿐 그 정신은 같았을 것이야.” 긴 겨울이 가고 산과 들이 초록의 옷으로 갈아입고 있었다. 스님은 종종 마을의 일이 바쁠 때면 두 아이를 데리고 그곳으로 내려가 농사일을 거들었다. 마을사람들은 그런 스님을 좋아했으며 그가 비록 절간에 살기는 하였으나 승복 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