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멈추면 비로소 보이는 것들'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3.01.09 혜민 스님이 우리 부부에게 선물한 ‘행복’ (1)

세상이 나를 괴롭힌다고 생각하세요?
아내에게 혜민 스님의 책을 선물하며…

 

 

 

 

 

요즘 말로 뜨는 스님이 있습니다.

아시다시피, 혜민 스님입니다.

 

TV에서 스님을 보며 참 해맑다 여겼습니다.

이렇게 느낀 건 저 뿐이 아니었나 봅니다.

 

 

아내가 지나가는 말로 제게 말을 건넸습니다.

 

 

“여보, 당신에게 선물 받고 싶은 게 있어요.”

 

 

선물을 탐탁찮게 생각하는 아내인지라 의외였습니다.

하지만 반가웠습니다.

 

장인어른에게 “살면서 고생시키지 않겠다”“결혼을 허락해 주십시요”, 했었는데 삶이 어디 그렇던가요.

 

 

“어떤 걸 선물 받고 싶을까? 당신이 원하는 게 무언지 말해 보시게.”

 

 

아내에게 하늘에 떠 있는 별도 달도 따주고 싶은 마음이었습니다.

그렇지만 현실이 어디 그렇던가요.

 

현실 여건 속에서 선물해야 할 처지입니다.

긴장하며 아내 말을 기다리고 있는데, 아내 입이 떨어졌습니다.

 

 

“혜민 스님 책 한 권 사 주세요.”

 

 

나 원 참. 아내 마음이 예쁘더군요.

자신을 살찌울 마음의 양식이라면 얼마든지 선물할 수 있었습니다.

 

 

 

 

 

"세상이 나를 괴롭힌다고 생각하세요?“

 

 

7일, 지인과 점심을 먹은 후 서점으로 향했습니다.

때 아닌 서점 행으로 인해 지인이 물었습니다.

 

 

“서점엔 왜?”
“궁금해요~, 궁금하면 오ㆍ백ㆍ원.”

 

 

그랬더니, 뜨악한 표정에 웃음 지으며 “이런 썩을 놈이…” 하더군요.

자초지종을 말했지요. 혜민 스님의 책 표지를 살폈습니다.

 

 

“순간순간 사랑하고, 순간순간 행복하세요. 그 순간이 모여 당신의 인생이 됩니다.“

 

 

표지에 적힌 문구가 확 오대요.

순간이 인생이 되는 줄 잊고 살았거든요.

 

책을 들어 내용을 살폈습니다.

프롤로그와 에필로그를 포함해 8강으로 구성되어 있더군요.

 

 

"세상이 나를 괴롭힌다고 생각하세요? 내가 쉬면 세상도 쉽니다."(1강 휴식의 장, p13)

 


"인간관계는 난로처럼 대해야 합니다. 너무 가깝게도, 너무 멀지도 않게"(2강 관계의 장, p48)

 


“사랑, 내 의지와는 상관없이 어느 날 문득 손님처럼 찾아오는 생의 귀중한 선물입니다.”(5강 사랑의 장, p159)

 


“내 마음도 내 뜻대로 하지 못하면서 무슨 수로 다른 사람을 변화시킬 수 있겠는가?”(6강 수행의 장, p187)

 

 

문구가 마음에 와 닿데요.

그렇게 고른 게 혜민 스님의 『멈추면, 비로소 보이는 것들(쌤앤파커스)』이었습니다.

 

스님의 책 속에 제 마음을 담아 아내에게 전했습니다.

 

 

“당신 만나 내가 복이 많네. 감사하고, 감사하고 또 감사하네.”

 

 

 

 

 

혜민 스님이 우리 부부에게 선물한 ‘행복’

 

 

저녁에 아내에게 책을 주며 농을 걸었습니다.

 

 

“여보, 당신에게 줄 게 있네.”
“당신에게 받을 게 없는데?”

 

“정말 없어?”
“뭔데 그래.”

 

 

아내는 이때까지만 해도 시큰둥했습니다.

뭘 준다고 해도 남편에게 별 볼일 없다는 거죠.

우리 부부관계가 언제 이렇게 되었을까, 반성되었습니다.

 

아내에게 “당신에게 줄 책을 사왔는데도 관심 없어?” 했더니, 그제야 얼굴이 화색이 확 돌았습니다.

 

 

“지나가는 내 말을 잊지 않았군요. 남편이 내 청을 들어주니 너무 행복하다.”

 

 

별 것도 아닌 일에 감사하는 아내 모습에 제가 더 무안했습니다.

아내는 기다렸다는 듯 곧장 혜민 스님의 책을 펼쳤습니다.

 

책을 보는 아내 모습에는 행복이 담겨 있었습니다.

이런 선물 자주 해야겠구나, 했습니다.

 

뜬 혜민 스님이 우리 부부에게 선물한 행복이자 또 다른 깨우침이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imglorious.tistory.com BlogIcon 도플파란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즐겁게 읽었던 책 중에 하나입니다.

    2013.01.09 08:11 신고

BLOG main image
임현철의 알콩달콩 섬 이야기
각자의 인생사가 다 '섬'의 삶일 것입니다. 우리들의 이야기를 알콩달콩 풀어 이야기하고 싶습니다. 때론 진짜 섬 사람들의 이야기도 함께요.
by 임현철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587)
알콩달콩 섬 이야기 (141)
아름다운 여수 즐기기 (112)
알콩달콩 여행 이야기 (162)
알콩달콩 세상 이야기 (422)
알콩달콩 가족 이야기 (476)
알콩달콩 문화 이야기 (205)
장편소설 연재 (68)

달력

«   2019/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922,561
  • 10 59

임현철의 알콩달콩 섬 이야기

임현철 's Blog is powered by Tattertools / Supported by TNM Media
Copyright by 임현철. All rights reserved.

Textcube TNM Media
임현철'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