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물회

푸짐한 자연산 회, 대게, 매운탕 유혹에 ‘퐁당’ [주문진 맛집] 자연산 회와 대게 - 금바다횟집 “갈 때 청어 알젓 조금만 싸 줄 수 없어요?” 푸짐한 주문진 금바다횟집 한상입니다. “강원도 주문진에 갈까요?” 올 2월 말, 30여년 몸담았던 교직을 명예퇴직한 지인과 함께 여수에서 강원도로 향했습니다. 틈틈이 여행하며 전국을 누비고 싶다는 그의 뜻에 따른 것입니다. 아시겠지만, 둘이 다니는 여행은 혼자 떠나는 여행과는 또 다른 의미가 있습니다. 다녀 본 사람만이 아는 즐거움이지요. 여행에서 먹거리를 빼면 재미가 절반으로 뚝 떨어지지요. 지인과 1박2일 주문진 여행에서 찾은 곳이 자연산 회전문 금바다횟집(강릉시 주문진읍 주문1리 260-2, 010-2399-8459)이었습니다. 우연히 주변에 물었더니, “바다가 보이는 주문진 최고 맛집이며, 경포대 맛집.. 더보기
양푼에 수북이 담겨 나온 저건 뭐야? ‘물회’ “이 모습 특이하지. 그래서 더욱 별미야!” [남해 맛집] 남해 서면 부산횟집-물회 경남 남해에 갔습니다. 점심때가 되었습니다. “뭘 먹죠?” 물었더니 지인이 예약했다더군요. 그러면서 한 마디 덧붙였습니다. “이건 남해 아니면 먹기 힘든 남해만의 별미다. 이걸 먹기 위해 봄에도 오고 여름에도 왔다” 말에 자신감이 있더군요. 수도권에 사는 지인의 추천 메뉴는 잡어 ‘물회’였습니다. 경남 남해군 남면의 부산횟집 메뉴도 ‘물회’ 한가지였습니다. 물과 밑반찬이 나왔습니다. 그런데 웬걸. 밑반찬이 갓김치 달랑 하나였습니다. 이거 뭐야 싶었습니다. 그런데 오히려 그거 더 재밌었습니다. 맛에 자신 있다는 표현으로 읽혔기 때문입니다. 본 메뉴가 나오길 기다렸습니다. 잔뜩 기대하고 있는데 주인장이 양푼 하나 달랑 들고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