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생일상

제사로 인한 스트레스의 남녀 차이 “조상에게 올리는 제사를 여자들은 왜 꺼리지?” “무슨 놈의 제사가 그렇게나 많은지?” 다음 주면 추석입니다. 추석에 얽힌 스트레스도 생각해 볼 일입니다. 원인은 뭘까? 제사. 남자는 남자대로, 여자는 여자대로 스트레스 많이 받더군요. 제사 이야기만 나오면 온순하다가도 평상심을 잃고, 입에 개 거품 무는 이들까지 있더군요. 그런데 제사에 대해 긍정 마인드를 가진 한 중년 여인을 만났습니다. 어찌나 반갑던지…. 왜, 제사 스트레스를 받는 걸까? 여기에서 남녀차이를 볼 수 있습니다. 먼저 남자들 입장부터 짚어보겠습니다. “조상에게 올리는 제사를 여자들은 왜 꺼리지?” 남자들은 대개 이런 생각입니다. 제사를 잘 지내야 집안이 화목하다는 거죠. 안 그랬다간 집안 어른들로부터 꾸중과 호통이 날아옵니다. 게다가 제.. 더보기
시아버지가 챙기는 며느리 생일상, 어떡할까? “와~, 멋지다” VS “용돈 주고 말지” 제 생각, 며느리 보다 아내가 우선 지인들과 마주했습니다. 이야기 중, 목사님이 그러시데요. “아들이 결혼하면 며느리 생일 때 내가 직접 생일상을 차려 줄 생각이다. 이걸 사람들에게 이야기 했더니 반응이 두 가지더라고.” 어쭈구리~. 귀가 번쩍이데요. 시아버지가 며느리를 위해 나서기가 쉽지 않은 현실 아닙니까? 이런 걸 실천하려는 목사님, 진정 환영입니다. 예비 시아버지가 며느리 생일상 차려주는 것에 대한 주위 반응이 궁금하대요. “어떤 사람은 ‘와 대단하다, 목사님 멋지다’ 그러고, 어떤 사람은 며느리 편하게 용돈 주고 말지 하더라고.” 는 분들은 며느리를 위하려는 마음이 예쁘다는 반응이었대요. 란 분들은 이러더래요. “뭐 하러 힘들게 생일상 차리냐?” “요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