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세계문화유산 수원 화성과 행궁 구경하고 갈비 드삼
염태영 수원시장이 권하는 30년 경력의 ‘수원 갈비’

 

 

 

그 유명한 수원 갈비입니다.

수원갈비 입구입니다.

30년 경력을 자랑합니다.

 

 

 

 

‘꽃보다 할배’

 

엄청 인기입니다.

여기엔 다 이유가 있지요.

 

포근하고 구수한 우리들의 아버지 같은 인상의 이순재, 신구, 박근형, 백일섭의 진솔한 삶의 이야기들이 가슴에 새록새록 들어오기 때문인 것 같습니다.

 

 

지난 주 ‘꽃보다 할배’에서 백일섭 님이 “갈비~ 갈비~ 수원갈비” 타령이더군요.

 

얼마나 생각났으면 그랬을까? 그 매력 인정합니다.

머릿속에 박힌 먹을거리는 생각나는 순간, 고문입니다. 이는 거리와 무관합니다.

 

 

실제로 30년 만에 다시 찾아오는 경우도 봤습니다.

미국으로 이민 간 후 잠시 귀국해서 찾았더라고요.

드시고 옛날 맛이 그대로라며 감격하는데….

 

이처럼 추억의 맛은 기어코 먹어야 직성이 풀리지요.

 

 

이로 보면, 백일섭 님도 대만에서 귀국해 수원갈비 드셨겠죠, 아마!

 

 

"백 선생님 수원 갈비 드셨나요?"

 

 

답 없는 걸 보니, 질문이 안 들리시나? 양껏 드신 것으로 알고….

 

 

 

수원 행궁 야경도 볼거리입니다.

세계문화유산 수원 화성.

수원에서 9월 한달간 세계생태교통축제가 열립니다.

정조대왕의 백성 사랑 정신이 담긴 수원 화성.

행궁의 야경은 유혹입니다.

 

 

 

맛집 여행에서 뺄 수 없는 게 또 경치구경이지요.

수원하면 정조의 꿈과 야망, 백성 사랑 정신, 효심이 총체적으로 녹아 있는 화성과 행궁 등 세계문화유산이 있어 더욱 좋습니다.

 

 

특히 9월 한 달 동안 세계생태교통축제가 열린다니 볼거리는 아주 풍성한 셈입니다. 이 축제는 화성의 행궁동 전체를 자동차 없는 거리로 만드는 프로젝트로 준비 중이니 더욱 볼거리가 많을 겁니다.

 

 

그나저나 백일섭 님이 ‘꽃보다 할배’에서 타령했던 수원갈비 속으로 고고~^^

 

 

 

명성 자자한 수원갈비. 참숯에 가져 온 초벌구이입니다.

수원갈비 밑반찬입니다.

동치미 인상적이었습니다.

잘 구워진 수원 갈비.

명이 장아찌

수원 갈비 맛은 어떨까?

 

 

 

우리나라 맛집으로 널리 알려진 김종만의 ‘수원갈비’.

 

이곳은 조리경력 30년을 자랑합니다.

이로 인해 SBS, MBC, KBS 등 방송 3사 등에 단골로 나왔던 곳이지요.

 

 

이곳 조리의 특징은 주인장이 향과 맛을 더해준다는 참숯을 사용한다는 것.

또 초벌구이를 해 손님에게 제공한다는 점입니다.

 

 

밑반찬은 일반 한우 식당과 별 차이 없는 것처럼 보입니다.

콕 찍어 말하자면 발효식품인 장아찌 중류가 많다는 점이 특색일 것입니다.

그 중 ‘명이’ 장아찌와 얼음 동동 뜬 ‘동치미’를 꼽고 싶습니다.

 

 

그렇다면 백일섭 님이 ‘꽃보다 할배’에서 외쳤던 수원 갈비 맛은 어떨까?

 

 

 

수원갈비 함 드셔 보삼!

염태영 수원시장도 잘 먹더군요~^^

수원갈비 후 후식으로 냉면~^^

입에 척척 감기는 그 맛이란...

 

 

 

수원갈비 명성답게 손님이 바글바글.

 

좀 시끄럽습니다.

조용히 앉아 먹을 생각일랑은 접어두시길.

 

 

고기 굽는 냄새가 진동입니다.

 

 

“이모, 여기 고기 좀 더 줘요!”

 

 

고기 생전 처음 맛보는 사람처럼 추가 주문이 밀려듭니다.

사람이 많으니 고기 맛도 배가 됩니다.

 

 

“여기는 저도 먹으러 오는 곳입니다.”

 

 

옆자리에 앉은 수원시 염태영 시장도 권합니다.

그만큼 맛에 자신 있는 거겠죠.

 

옆에서 “수원 갈비라더니 맛있긴 하네.”라고 합니다.

뜨거운 갈비를 들고 뜯는 걸 보니 군침이 절로 납니다.

 

후다닥 정신없이 먹었습니다.

 

 

‘아, 그래서 수원 갈비 했구나!’

 

 

댓글을 달아 주세요

생태교통은 또 뭐야? 도시의 주인되기
수원에서 열리는 세계 생태교통축제로 오세요!

 

 

 

수원 행궁 야경 

 

 

 

 

9월, 여행 어디로 갈까?

망설여지신다면 권할 곳이 있습니다.

여기 강추입니다.

 

오는 9월 1일부터 30일까지 한 달 동안,

세계문화유산인 수원 행궁동 일원에서 우리가 바라는 환경 축제가 열립니다. 

세계인의 생태교통축제인 ‘생태교통수원2013’입니다.

 

생태교통, 아무나 할 수 없는 일입니다.

그렇지만 누구나 할 수 있는 일이기도 합니다.

 

그런데도 별 관심 없습니다.

살기가 팍팍한 탓도 있습니다만,

문명의 편의인 자동차에 익숙한 습관 때문입니다.

 

 

수원시 행궁동 사람들은 골목에 꽉꽉 들어찼던 차를 몰아내어,

본래 생활의 주인이었던 사람들에게 골목을 돌려주려 하고 있습니다.

골목에 가득한 사람들의 몸짓은 분명 이쁜 몸짓일 것입니다.

 

 

미래가 머무는 30일 동안 자동차 대신 미래를 주차시키며 미래로 뚜벅뚜벅 걸어가려는 수원시 행궁동 일원을 찾는다면 느릿느릿 살기의 영감을 얻으실 것입니다.

 

 

 

수원 화성은 세계문화유산입니다. 

광교 수변산책로에서 프로포즈를... 

생태교통을 추구하는 자전거 택시 

수원하면 갈비지요 

재래시장 놀이도 즐겁고... 

세계 생태교통 축제도 둘러보시고...

수원 화성도 둘러보시고... 

산책도 가능하고...

 

 

 

 

즐거운 도시산책이 될 ‘세계 생태교통 축제’ 프로그램은 크게 5가지로 나뉩니다.

게다가 제50회 수원화성문화제, 시장거리축제, 사회적 기업 세계로 페스티벌 등과 연계되어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만끽할 수 있습니다.

 

 

첫째, 생태교통 문화체험행사입니다.


골목길 투어, 세계문화유산 투어, 자전거 버스 투어, 수원르네상스길 투어 등이 아우러진 생태교통 투어가 마련되어 있습니다. 더불어 전시, 체험, 공연, 영화 관람 등이 준비되어 있습니다.

 

 

둘째, 생태교통 이동수단 전시․체험 프로그램입니다.

9월 한 달 동안 행궁광장에서는 국내외 기업들이 생산한 세계 각국의 다양한 이색 자전거들 비롯해 최첨단 친환경 교통수단들을 직접 탈 수 있으며, 생태교통전시체험관, 녹색이동 체험관, 친환경교통수단 트램 전시관, 친환경 이동수단 기업 전시관 등을 둘러보며 환경문제를 진지하게 고민할 수 있습니다.

 

 

셋째, 제6회 마을 만들기 전국대회입니다.


9월 26일부터 28일가지 진행될 이 대회는 마을 만들기 운동의 전국 확산과 활동성 공유, 마을 주민 역량 강화 등을 목족으로 추진되는 마을 만들기 운동의 대표적인 학습 및 교유행사입니다. 이 대회에서는 수원시의 마을 만들기의 생생한 현장 투어와 현안별 토론 등이 진행될 예정입니다.

 

 

넷째, 제15회 지속 가능한 발전 전국대회입니다.


‘지방의제21, 대한민국 지속 가능 발전을 디자인하라’란 주제로 열릴 이 행사는 기후 변화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지방 정부를 비롯해 이해당사자들이 생태교통 등 지속가능한 교통체계 구현을 위한 다양한 시도들이 이뤄질 것입니다.

 

 

다섯째, 2013 생태교통 수원총회입니다.


‘도시, 공간 그리고 사람’이란 주제로 진행될 총회는 국제행사입니다. 도시와 도시 공간을 변화시키는 과정에 자동차가 아닌 사람을 우선 고려하는 방안 마련이 초점입니다.

 

 

이 같은 국제 환경축제에 아이와 함께 참여한다면 효과적인 자녀 교육이 될 것입니다.

 

 

 

과거와 현재의 만남, 수원... 

정조대왕과 한 잔... 

전통시장과 예술의 만남... 

먹을거리도 푸짐하고... 

다람쥐와 대화도 가능한 수원...  

수원 행궁 야경 구경은 필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vibary.tistory.com BlogIcon 비바리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머낫......
    여기 다냐오셨군요..
    저는 바빠서리 못갔어요,.

    2013.08.25 17:31 신고

녹차 국수에서 돈가스까지 먹을거리도 풍성
경덕홈스프링스에서 새로운 맛을 즐기세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동굴카페.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해물녹차국수.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유기농 녹차밭.


제주에서 이색 볼거리를 찾는다면 경덕홈스프링스의 유기농 녹차밭과 어울린 동굴카페가 아닐까 싶다.

왜냐하면 보성 녹차 밭, 지리산의 구례와 하동 녹차 밭 등 익히 알려진 곳과 달리, 다소 생소한 제주의 녹차 밭을 볼 수 있기 때문이다.

특히 여기에 어울린 동굴 카페는 자연과 어울린 그림이 좋기 때문이다. 게다가 음식도 녹차 국수에서 돈가스까지 다양하고 가격도 비교적 저렴하다..

곶자왈에 위치한 이곳은 화산 폭발 후 흘러내린 용암에 의해 생성된 동굴을 카페로 활용해 동굴연못과 동굴다리, 제주 자생수와 야생화 등이 어우러져 있다.

이곳을 돌아보려면 시간이 필요해 관광객에게 골프장 전동카트를 무료로 대여해준다. 또 무인카페가 있어 연인과 가족들이 오붓하게 시간을 즐길 수 있는 장점이 있다.

경덕홈스프링스의 또 다른 즐길거리는 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된 거문오름을 오를 수 있다는 점이다.


동굴카페 입구.

경덕홈스프링스 녹차 밭과 무인카페.

또 다른 동굴카페 입구.
용암이 흐르다 만들어진 동굴 카페 내부의 동굴 모습.
운치있는 동굴과 동굴 카페.
동굴 카페 내부.

해물탕.

체험도 가능하다.

유기농 녹차 밭.

이곳은 꾸준히 사람들이 찾는다.

녹차해물국수와 돈가스.
곶자왈 녹차 밭과 어울린 거문오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girinnamu.com BlogIcon 기린나무   수정/삭제   댓글쓰기

    녹차해물국수가 맛있을 것 같아요!! *_*

    2010.02.22 14:42 신고

여수엔 우리나라에서 가장 큰 고인돌이 있다!
가장 큰 고인돌 있는 여수시 율촌면 산수리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리나라에서 제일 큰 여수시 율촌 왕바위재 고인돌.

여수는 2012년 세계박람회가 열립니다.  이에 여수 문화 중 한 가지를 소개합니다.

우리나라는 세계 최대 고인돌 분포 국가입니다. 6만여 기의 고인돌 중 절반 이상이 한반도에 분포합니다. 그 중 세계 최대 고인돌 밀집지역으로 꼽히는 화순ㆍ고창ㆍ강화 고인돌군은 2002년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되기도 하였습니다.

여수도 1,500여기의 고인돌이 분포되어 있습니다. 특이한 것은 우리나라에서 가장 큰 고인돌이 여수에 있다는 사실입니다. 헌데 이곳은 마음먹지 않으면 쉽게 찾아갈 수 없는 외진 곳입니다. 그럼, 이곳을 소개할게요.


율촌에서 산수리쪽으로 가다 보면 이정표가 나옵니다.

산수교회를 지나면 됩니다.

주차된 차량 뒤 소나무 군락지가 산수리 지석묘군입니다.

우리나라에서 가장 큰 고인돌이 있는 여수시 율촌면 산수리

여수서 순천 방향으로 국도 17호선을 타고 가다보면 율촌이 나옵니다. 율촌으로 들어서 삼거리에서 좌회전으로 가다 보면 ‘산수리 지석묘군’ 이정표가 보입니다. 산수교회와 산수분교를 지나 도로가 좁아지는 곳에서 약 500m 가면 지석묘를 볼 수 있습니다.

여수시 율촌면 산수리 신대마을 왕바위재 고인돌은 모두 6기입니다. 지방기념물 230호인 이곳에서 우리나라 최대 크기의 고인돌을 볼 수 있습니다. 크기가 860㎝×580㎝×210㎝에 달합니다.

영어로 Dolmen이라 불리는 고인돌은 청동기 시대(약 3000년 전) 무덤으로 흔히들 농경 문화유적으로 알고 있지요. 하지만 고인돌은 영국, 아일랜드, 지중해 연안, 인도, 동남아시아, 일본, 우리나라 등 해안을 중심으로 분포된 해양 문화와 밀접한 관계가 있는 유적입니다.

고인돌은 산 능선이나 강 흐름과 나란히 배열되거나 동서로 놓여 있는 것이 보통입니다. 고인돌에는 동검, 돌칼, 화살촉, 옥 등이 출토되어 당시 사람들의 생활 모습을 살필 수 있는 소중히 가꾸고 보존해야 할 문화유산이지요.


산수리 지석묘군.

큰 돌에 신비로운 힘이 있다고 믿은 걸로 봐선 복을 빌면 효험이 있을 듯합니다.
이곳 고인돌은 다 큼직큼직합니다.

여행의 묘미, 남들이 모르는 곳을 아는 재미

그렇다면 옛날 사람들이 고인돌을 만든 이유는 뭘까? 그건 자연 속에 신비로운 힘이 깃들어 있다는 의식 때문이라 합니다. 큰 돌이나 큰 나무 등에 정령이 깃들어 있다는 거죠. 이를 애니미즘, 즉 만물 숭배사상이라고 하더군요.

고인돌은 무덤 기능, 종교와 마을 사람들의 집단의식을 행했던 제단 기능, 묘역을 상징하는 기념물과 집단의 권위와 힘을 드러내기 위한 묘표석 등의 기능이 있습니다. 이는 정치와 종교가 분리되기 전이니 다양한 기능이 녹아있는 것이라 볼 수 있을 것입니다.

그래서일까? 정비공사 때 고인돌을 그냥 돌인 줄 알고 포크레인으로 무심코 옮겼다가 그날 밤 고인이 된 사람 이야기를 주위에서 들었습니다. 또 간혹 정비사업 등을 할 때 고인돌을 발견하고도 문화유물 신고 절차 등이 번거롭고 까다로워 이를 무시하고 없애거나 위치를 옮기는 경우가 종종 있습니다. 조심해야 할 대목입니다.

어찌됐건, 우리나라에서 가장 큰 고인돌이 여수에 자리한 것은 당시 이곳에 살았던 사람들이 강력한 해상 세력이었을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왜냐면 이렇게 큰 고인돌을 만들기 위해 많은 노동력이 필요했을 것이며, 이에 상응하는 부와 권력이 뒷받침되어야 가능했을 것으로 여기기 때문입니다.

여행에서 다른 사람들이 모르는 것을 알고 가는 것도 의미 있지 않을까요?


우리나라 최대 크기를 자랑하는 여수 율촌 왕바위재 고인돌.

댓글을 달아 주세요

BLOG main image
임현철의 알콩달콩 섬 이야기
각자의 인생사가 다 '섬'의 삶일 것입니다. 우리들의 이야기를 알콩달콩 풀어 이야기하고 싶습니다. 때론 진짜 섬 사람들의 이야기도 함께요.
by 임현철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587)
알콩달콩 섬 이야기 (141)
아름다운 여수 즐기기 (112)
알콩달콩 여행 이야기 (162)
알콩달콩 세상 이야기 (422)
알콩달콩 가족 이야기 (476)
알콩달콩 문화 이야기 (205)
장편소설 연재 (68)

달력

«   2019/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922,280
  • 46 91

임현철의 알콩달콩 섬 이야기

임현철 's Blog is powered by Tattertools / Supported by TNM Media
Copyright by 임현철. All rights reserved.

Textcube TNM Media
임현철'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