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수의'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09.05 가을 탄다? 가을을 예쁘게 넘기는 비결 (1)

가슴이 시려오니 ‘아, 가을이로세!’

 

  

아무 것도 하기 싫더이다!
가슴 한쪽이 마냥 시리더이다.
저번 주부터 시작된 증세이더이다.

왜 그럴까? 했더니, 아내가 그러더이다.

“가을이네요!”

‘아, 그렇구나!’ 했더이다.
부부가 가을을 타고 있었던 모양이더이다.


잠시, 법정 스님이 남긴 문구 하나 감상하지요.

  

    왜 사느냐고,
    어떻게 살아가느냐고
    굳이 묻지 마시게

    사람 사는 일에
    무슨 법칙이 있고
    삶에 무슨 공식이라도 있다던가
    그냥 세상이 좋으니 순응하여 사는 것이지

    … (중략) …

    들이마신 숨마저도
    다 내 뱉지도 못하고 가는 것을
    마지막 입고 갈 수의에는 주머니도 없는데
    그렇게… 모두 버리고 갈 수 밖에 없는데

    이름은 남지 않더라도
    가는 길 뒤편에서
    손가락질하는 사람이나 없도록
    허망한 욕심 모두 버리고
    베풀고, 비우고, 양보하고, 덕을 쌓으며
    그저… 고요하게 살다가
    조용히 떠나세나!

 

법정 스님의 문구를 보니 가슴이 더욱 아려오더이다.
그래 한 스님을 만나러 무작정 떠났더이다.
그와 인연이 닿았나 보더이다.
그렇게 스님과 차를 두고, 가슴을 나눴더이다. 꺼이~ 꺼이~

가슴 시림을 차가 달랬는지,
가슴 시림을 스님이 달랬는지,
아무도 모르게
가슴 시림이 사알~짝 사라지더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www.meincupcake.de BlogIcon 국화   수정/삭제   댓글쓰기

    국화꽃이 예뻐요... 가을하늘을 보면 가슴이 뻥해지는것이... 이게 좋은지 나쁜지..알 수가 없네요...ㅎㅎ

    2011.09.11 03:40

BLOG main image
임현철의 알콩달콩 섬 이야기
각자의 인생사가 다 '섬'의 삶일 것입니다. 우리들의 이야기를 알콩달콩 풀어 이야기하고 싶습니다. 때론 진짜 섬 사람들의 이야기도 함께요.
by 임현철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587)
알콩달콩 섬 이야기 (141)
아름다운 여수 즐기기 (112)
알콩달콩 여행 이야기 (162)
알콩달콩 세상 이야기 (422)
알콩달콩 가족 이야기 (476)
알콩달콩 문화 이야기 (205)
장편소설 연재 (68)

달력

«   2019/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921,987
  • 8 58

임현철의 알콩달콩 섬 이야기

임현철 's Blog is powered by Tattertools / Supported by TNM Media
Copyright by 임현철. All rights reserved.

Textcube TNM Media
임현철'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