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스타

‘고의발치’ 무죄로 본 법과 관습의 차이 대중은 MC몽에게 사형을 선고하다 여론재판은 관습에 따른 애국심 발로 조상들은 큰 잘못을 저지른 자를 ‘덕석몰이’로 다스렸다. 사회규범을 바로잡는 효과로 이만한 게 없었다. 덕석몰이는 지금으로 치면 ‘여론몰이’ 혹은 여론재판으로 봐도 무방할 것이다. 연예인은 국민의 사랑을 받고 자란다. 반면, 국민은 연예인의 역동성을 보며 꿈을 키운다. MC몽이 1박 2일을 통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역동적인 캐릭터를 바탕으로 대중의 사랑을 받았다. 하지만 여기까지였다. 1심에서 ‘고의 발치’ 부분은 무죄가 선고됐다. 그렇지만 여론은 싸늘하기만 하다. 아니 더욱 악화됐다. 무슨 이유일까? 무죄에 대한 반발은 사회에 대한 경종 대중은 법의 판결 여부를 떠나 병역 기피에 대해 이미 심증으로 사형 선고를 내린 상태였다. 이와 .. 더보기
여자 양궁의 이변, 이게 스포츠! 여자 양궁의 이변, 이게 스포츠! 6연패 아성이 무너진 슬픈 드라마 ‘양궁’ 스포츠 드라마 매력은 ‘박수’, ‘격려’, ‘위로’ 스포츠의 매력은 새로운 스타의 혜성 같은 등장, 깨지지 않을 것 같았던 기록의 경신, 운동 경기를 통해 흩어졌던 마음을 하나로 결집하는 힘 등에 있을 것이다. 여자 양궁 개인전에서 우리 선수들의 패배는 새로운 스타의 등장을 알리는 스포츠의 매력을 보여준 한편의 드라마였다. 그러나 이 드라마는 금빛 과녁을 기대했던 우리 국민들에게는 슬픈 드라마였다. 그것도 흔들리지 않을 것 같았던 6연패의 견고한 아성이었던 우리나라가 당사자인 아주 슬픈 드라마. “저녁을 먹고 있는데 두 선수가 지는 거예요. 일행들은 우리가 낙지를 먹고 있어서 졌데요, 글쎄. 그런 것도 같아요. 떨어질 ‘낙(落)..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