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앨범

버스커 버스커, <여수 밤바다>의 아름다운 얘기 버스커 버스커, 리더 장범준은 독특했다? , 조명에 담긴 아름다운 얘기는 장범준, 고등학교 다닐 때 음악하며 만화 그려 버스커 버스커, ‘여수 밤바다’에 여수까지 히트 2012여수세계박람회 행사장 풍경입니다. 여수 엑스포 앞에 위치한 오동도와 바다입니다. 슈퍼스타K의 준우승자 ‘버스커 버스커’의 가 엄청 뜨고 있다고 합니다. 얼마나 뜨길래? 음원 차트를 휩쓰는 돌풍으로 인정된다니 믿을 밖에. ‘버스커 버스커’의 에 의지에 뜨고 있는 게 또 하나 있습니다. 제목에서 힌트를 얻었듯 여수의 밤바다가 덩달아 뜨고 있다는….이 소식은 여수 지역의 에도 크게 보도되고 있습니다. “‘여수 밤바다’ 가요계 점령 눈앞”이란 제목의 기사에 “버스커버스커, 정규 앨범에 여수에서 경험 음악에 담아”라며 “윤도현 등 극찬…여수.. 더보기
학부모, 연대 통해 소비자 권리 찾기 시동 교복 넘어 앨범과 전세버스까지 확대 요구 ‘여수 교육 소비재 개선 학부모 연대’ 출범 인터넷의 발달로 인해 소비자 중심의 유통구조가 강조되는 요즘, 소비자 권리 요구가 설득력을 얻고 있다. 최근 소비자 권리 찾기는 먹거리 공동구매를 넘어 공산품과 성형수술 등 의료분야까지 확대됐다. 이 같은 추세를 반영하듯 교복, 체육복을 넘어 앨범 등 여타 교육 소비재까지 공동구매 대상 확대를 요구하는 목소리가 있어 관심을 끌고 있다. 지난 26일, 여수청소년수련관에서 여수고, 여양고, 여수공고, 진성여고 등 11개 고등학교 학부모 1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교육 소비재 적정화로 행복한 교육 공동체 실현을 위한 ‘여수 교육 소비재 개선 학부모 연대(이하 학부모 연대)’ 발대식이 열렸다. 이들은 학생들의 교복, 체육복을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