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올림픽

“오늘 한일전 축구하는 날이잖아요.” [장편소설] 비상도 1-41 나랏돈이 많아서 그럴 역량이 생겼으면…. 독립을 위해 싸운 그들에게 정부는 과연…. 장편소설「비상도」줄거리 는 역사ㆍ영웅 장편소설로 주제는 권선징악이다. 집안 사정으로 인해 뿔뿔이 흩어져 살아야 했던 백남재와 하루아침에 고아가 된 동해는 산으로 들어가 스님(김대한)의 훈육을 받으며 성장한다. 스님은 상해임시정부 요원이면서 독립투사였던 아버지 덕분에 중국 왕가에서만 전해 내려오던 비상권법을 전수받은 고수다. 두 아이는 비상권법이 고려 왕실에서 비밀리에 전해 내려오던 고려국의 무예라는 새로운 사실을 알게 되지만…. 갑자기 외로움이 몰려들었다. 산중에 있을 때에는 섬돌 앞에 놓인 하얀 고무신을 볼 때면 마음이 찡할 때가 있었다. 파랗게 머리를 깍은 아이가 쪼그리고 앉아 있는 것을 .. 더보기
여수의 흥, 박람회 넘어 지구를 흔들다 서울에서 소외된 지역 문화예술인들 한(恨)을 풀다! 여수시문화예술행사-시내 일원에서 매일 손님 맞이 여수 종화동 해양공원에서 본 돌산대교와 장군도. 공연이 시작되자 사람들이 몰렸다. 거북선 대교(돌산 2대교). “박람회가 여수에서 열리지만 정작 박람회장에서 여수 색채를 찾기가 힘들다.” 여수 시민단체 관계자의 불만이다. 그는 원인을 “2012여수세계박람회 조직위원회가 국가사업이란 핑계로 지역과 소통을 회피했기 때문이다”고 풀이했다. 이에 대한 반발일까, 여수시와 문화예술단체는 박람회 기간(5월12일~8월12일)에 맞춰 자체적으로 여수 색깔 알리기에 나섰다. 2012여수세계박람회 여수시문화예술행사추진위원회 심재수 사무국장은 “박람회장에서 지역 공연이 이뤄지지 못해 아쉬웠다”면서도 “수준 있는 지역 공연을 .. 더보기
4대강, 세종시에 밀린 여수엑스포 ‘비상’ 감사원, 기본계획 변경 등 시설 미비 주의 조치 “여수엑스포는 국제행사를 치루기 어려운 조건” 박람회는 올림픽, 월드컵과 더불어 세계 3대 축제로 꼽힌다. 국가사업으로 진행 중인 2012여수세계박람회는 준비는 잘되고 있을까? 한 마디로 우려스럽다는 반응이다. 여수시민포럼 유중구 운영위원장은 “세종시와 4대강 등에 주어지는 정부 혜택이 늘어나면서 상대적으로 여수엑스포는 국제행사를 치루기 어려운 조건이 되었다.”며 “정부 지원이 미흡하다 보니 지지부진한 상태다.”고 전했다. 여수엑스포에는 총 사업비 2조 1000억여 원이 투자될 예정이다. 이중 국고 6356억 원을 제외하면 자체 수입(7380억 원)과 민간투자(7264억 원)에 의존하는 경향이다. 정부 지원이 없을 경우 사업 추진이 어려울 전망이다. 이를 .. 더보기
2050년 가상 세계, 미리 본 여수엑스포 오동도 상춘객, 박람회 홍보관 구경하세요! ‘살아 있는 바다, 숨 쉬는 연안’ 여수엑스포 올림픽, 월드컵과 더불어 세계 3대 축제 중 단연 으뜸인 세계박람회. 그 박람회가 우리나라에서 대전에 이어 2번째로 2012년 여수에서 열릴 예정이다. 2012여수세계박람회 조직위원회에 따르면 개최효과는 생산유발 12조 3천억 원, 고용창출 7만9천명, 부가가치 5조 7천억 원에 달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그만큼 엄청난 효과가 내재되어 있다는 반증이다. 하지만 이를 알고 있는 사람이 얼마나 될까? 외지에서 만나는 사람들은 박람회에 대해 물으면 “박람회요? 여수에서 열리잖아요. 여수 사람들은 좋겠어요.”라는데 그칠 뿐 효과 등에 대해서는 도통 관심이 없다. 이는 바쁜 생활 탓이기도 하지만 우리나라 경제 부흥의 기폭제.. 더보기
“니들이 물의 소중함을 알어?” “니들이 물의 소중함을 알어?” 해수 담수화시설을 손꼽아 기다리는 ‘꽃섬’ [꽃섬, 상화도 2] 물 꽃섬, 상화도 노인당에 어르신들이 모여 있습니다. 베이징 올림픽 경기 관전 중입니다. 올림픽에 대한 관심은 낙도 꽃섬이라고 예외일 수 없겠죠. “올림픽 경기 보고 계시네요. 재미있으세요?” “그럼, 재밌지. 선수들이 나라 명예를 걸고 경기를 하는데 우리도 열심히 응원해야지.” 바다에서 보면 물이 지천인데도 섬에 물이 귀하다니 아이러니입니다. 지구 표면의 70%를 차지하는 물의 양은 13억 8천5백만㎦ 정도로 추정된다 합니다. 지구상의 물은 바닷물이 97.5%, 민물이 2.5%를 차지합니다. 바닷물은 비중만 높을 뿐 이용가치는 떨어집니다. 아시다시피 염분 때문입니다. 민물도 모두를 그대로 사용할 수 없습니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