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여자들 정말 예쁘다. 완전 인형이네, 인형!”
[러시아 여행] 블라디보스톡 거리 풍경

사용자 삽입 이미지

러시아 블라디보스톡의 거리 풍경.


‘DBS크루즈 러시아 블라디보스톡 2010 winter’ 여행에 나섰습니다.

추위가 엄습한 블라디보스톡 사람들의 거리패션을 눈요기 삼았습니다. 눈에 띠는 게 있더군요.

그건 모자였습니다. 아무래도 추위도 이길 겸, 멋도 부릴 겸 거의 대부분 모자를 썼더군요. 그러고 보니 모자도 패션 자체더군요.

참, 러시아 여자들 진짜 예쁘더군요. 함께 여행에 나섰던 여자들까지 그러더군요.

“와~, 같은 여자인 우리가 봐도 여자들 정말 예쁘다. 젊을수록 완전 인형이네, 인형!”

내 말이…. 보는 눈은 다 똑 같나 봐요. 우릴 안내했던 가이드는 "예쁘고 멋진 러시아 사람들을 보려면 여름이 적기며, 해수욕장에서 감상이 가능하다"고 너스레더군요.

그럼, 거리 패션의 완성이라는 블라디보스톡 사람들의 모자 패션 보실까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log.daum.net/kangdante BlogIcon kangdante   수정/삭제   댓글쓰기

    웬지 소박한 느낌입니다.. ^^

    2010.12.22 08:14

"몽돌아, 넌 사람을 좋아하더라"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저희집 귀염둥이 몽돌입니다.
이불에 쌓았더니 인형처럼 꼼짝안합니다.
귀염받고 예쁨받는 비결을 알고 있습니다. 
말을 잘 들으면 이렇게 간식이 주어집니다.
저 귀엽고 예쁘죠?
인형 같이 보이나요?
사람 배 위에 올라 배를 까고 누으면 간지럽을 태워준답니다.
만져주면 스르르 잠이 오지요.
"누나 배도 제가 자주 자는 곳이랍니다."
 누나와 형이 저랑 자려고 밤마다 난리랍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junke1008.tistory.com BlogIcon mami5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머~인형과있으니 정말 인형같이 이뻐고 귀엽네요..
    몽실이 너 정말 사랑받고 있네~~^^*

    2010.04.06 08:27 신고

헉! 잠에는 장사가 없구먼, 잠자는 강아지


오늘부터 설 명절 대이동이 시작되겠군요.
지방으로 가야하는 분들은 차량정체로 인한 지루한 귀성길이 되기 쉽상일 겁니다.

이럴 땐 무료한 기다림의 시간을 즐겁게 보내는 준비가 필요하겠죠.

무엇을 준비할까? 고민하시기 전, 재미있는 강아지 잠자는 포즈 보시고, 웃으면서 생각들을 정리하시기 바랍니다.

자, 보실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저희집 몽돌인데요. 올해 3살입니다.
인형 뺏길까봐 인형 앞에서 조는 모습입니다. ㅋㅋㅋㅋ~

인형 욕심이 많아 뺏으려면 으르릉~!

"몽돌아 책 읽어란 말야."
"주인님 저는 책이 쥐약인줄 몰랐어요?"

강아지도 사람과 똑같나봐요.
책 앞에만 있으면 자는 게 말입니다.

몽동이의 잠자리는 온 집안 침대 위지요.
이녀석은 수컷인데 꼭 지가 공주인 줄 안다니까요!

"야, 또 자냐? 고만 자라고!"
"내가 얼마나 잤다고 그래!"

'쇼파 이불 위'도 몽돌이가 즐기는 잠자리인데요~.
되도록이면 요렇게 사람 옆에 자리를 잡는 답니다.

"누나 책을 들고 있으면 어떡해.
책만 보면 자는 줄 뻔히 알면서..."

사람 배 위도 주요 잠자리 중 하나지요.
이렇게 있으면 편안하나 봐요.

"야, 나 움직여야 한단 말이야.
저리 가서 자!"

발라당 뒤집어졌습니다.
요럴 땐 피곤할 때입니다.

"저 등산 갔다 왔더니 넘 피곤해요!"
"야, 그게 등산이냐, 산책이지. 그만 자!"

몽돌이가 좋아하는 공.
혹시나 가져갈까봐 앞에서 지키고 있습니다요.

"갖고 가기만 해봐"
"그런다고 내가 못가져 갈까봐. 어림없지!"

"나, 찍지 마요!
맨얼굴로 꼭 잠잘 때 찍는다니까."

그런다고 안찍을 줄 알아?
그냥 푹 자셔~ㅋㅋㅋ

저는 여 다리 모양이 제일 귀여워요.
요때는 엄청 피곤할 때거든요.

"주인님. 저도 부끄럼 있거든요'
왜 뒤태를 찍고 그러삼!"

잠자리는 자고로 편해야~~
방석 위도 제 잠자리 중 하나랍니다.

"왜 여기서 자냐고요?
알면서~, 푹신푹신하잖아요."

요 때는 완전 퍼질 때지요.
대부분 본격적인 등산을 했을 때입니다.

"에고에고, 이크 완전 들켰네.
그냥 세상 모르고 나 잘래요!"



"제 아빠 이웃님들!
아빠가 이상한 사진만 올렸죠?
우리 아빤 그렇다니깐~^^"

"그거 기억 마시고 이 모습만 기억해 주삼.
이게 본래 모습이랍니다~~~ㅇ"

"참, 잊었네요. 설 잘 보내시구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totobox.tistory.com BlogIcon 『토토』   수정/삭제   댓글쓰기

    명절 잘 보내세요^^
    현철님의 두 방중 골라다니는 재미 ㅋㅋㅋ

    2010.02.13 09:18 신고

BLOG main image
임현철의 알콩달콩 섬 이야기
각자의 인생사가 다 '섬'의 삶일 것입니다. 우리들의 이야기를 알콩달콩 풀어 이야기하고 싶습니다. 때론 진짜 섬 사람들의 이야기도 함께요.
by 임현철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587)
알콩달콩 섬 이야기 (141)
아름다운 여수 즐기기 (112)
알콩달콩 여행 이야기 (162)
알콩달콩 세상 이야기 (422)
알콩달콩 가족 이야기 (476)
알콩달콩 문화 이야기 (205)
장편소설 연재 (68)

달력

«   2020/0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 927,392
  • 27 78

임현철의 알콩달콩 섬 이야기

임현철 's Blog is powered by Tattertools / Supported by TNM Media
Copyright by 임현철. All rights reserved.

Textcube TNM Media
임현철'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