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코레일

비가 줄줄 새는 열차, 이래도 되는 거야? 씁쓸한 우리네 공기업의 현주소 어이없다. 기차에 물이 샌다. 자기 집이라면 방수를 위해 노력할 것이다. 그런데... 어쨌거나, 코레일이 말썽이다. 원인은 잦은 고장으로 인한 연착 등에 따른 코레일 측의 무성의한 대응 때문. YTN에 따르면 “KTX는 올해만 벌써 고장 등으로 10번이 넘게 말썽을 부렸다”고 한다. 이도 모자라 급기야 지난 일요일 밤(7월31일), KTX와 승용차가 충돌해 승용차 운전자가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고로 인한 대체열차 마련이 지연되면서 승객 수백 명이 3시간 동안 열차에 갇혔다고 한다. 승객 불만은 이뿐 아니다. 어제 새벽 0시 42분, 나는 서대전에서 여수행 무궁화호 기차를 탔다. 자리가 없어 익산까진 입석, 익산에서 여수까진 좌석을 배정받아 이동했다. 기차와 기차 사이를.. 더보기
비교되는 유료 인터넷, 코레일 이용객은 ‘봉’ 유료 인터넷 이용 시 일반과 코레일의 차이점 무선 인터넷 이용 비교와 코레일이 개선할 점 “PC방에서 이랬다간 난리나지. 이렇게 느려 터진 걸 누가 이해하겠어?” 기차에서 500원 동전을 넣고, 인터넷 게임을 즐기는 아들을 지켜보던 한 아버지의 불평이었다. 지난 주 행사 참석차 기차로 서울을 오갔다. 무료한 시간을 달래기엔 인터넷이 제격이었다. 기차 내에 배치된 열차 카페로 향했다. 500원 동전을 바꿔 컴퓨터를 켰다. 속도가 천하태평이었다. 게다가 이용 도중 500원 동전까지 삼켰다. 유료로 이용하는 컴퓨터를 살폈다. 여기에는 “인터넷 환경 개선사항 안내”가 붙어 있었다. 1. 끊김 현상 개선 : PC와 모뎀을 1:1로 설치하여 끊김 현상 대폭 개선 2. 속도 개선 : 인터넷 속도가 기존 대비 3배 이.. 더보기